[퓨전] 신이 되고자 하는 인간 작품신고
작가 녕해  
작품활동 최근등록일 21.05.12 11:54 / 연재시작일 2021.03.11
독자활동 조회 296 | 추천 1 | 선작 11 | 평점 0
연재편수 첫회보기 작품용량 434.2 Kbytes
성실연재
50% / -단계
제목 "녕해"작가와 전작 "검신", 그리고 "신이 되고자 하는 인간"에 대해서
작성자 diving 날짜 2021.04.17 01:26 조회/추천 1034회 / 0회 (평점:0점)
" 그곳에, 한 아이가 있었다. "


판타지 소설 "검신"을 집필한 [녕해]작가님의 새로운 판타지 신작.

판타지 소설 전문 [녕해]작가님의 신작인 만큼, 나는 이 소설을 상당히 기대하였으며, 흥미롭게 정독하였다.


신이 되고자 하는 주인공을 중심으로 내용이 전개되며,
"신이 되고자 하는 인간"이라는 제목은 이 소설의 전체 내용을 그대로 옮겨 담았다고 봐도 무방하다.


나는 이 소설을 보며, 역시 신선함과 필력에 대해 말을 하지 않을 수가 없었다.

충분히 좋았던 작품이지만 마무리에 아쉬움이 나왔던 녕해작가님의 전작 "검신"에선
상당한 필력과 스케일이 크면서도 깔끔한 설정, 물흐르듯 유연한 내용 전개로
도저히 데뷔작이라 믿을 수 없을정도의 퀄리티를 보여주었으나,
클리셰를 벗어나지 못한 설정과, 살짝 엉성했던 마무리에서 아쉬움을 금치 못하였다.

하지만 이 "신이 되고자 하는 인간"의 경우,
검신에서의 실수를 바로잡고자 한 녕해작가의 과감한 선택이 엿보였으며,
이번 작품은 충분히 세계수준의 명작이 나올 수 있을것이란 믿음을 보았다.


충분히 좋았으나, 아쉬움이 남았던 데뷔작 "검신",
검신에서의 실수를 바로잡기 위해 칼을 갈았던 "녕해"작가
그리고 그 결과물인 "신이 되고자 하는 인간"

나는 이번 작품에서, 녕해 작가의 진정한 잠재력을 끌어낼 수 있을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
노블레스 이용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