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BL 전용 이용권 구매하기

투데이 베스트

일일연재 베스트

신규작품 베스트

최근 연재 작품

연재 작품

홈 > 로맨스 > 연재작품 >
image

줄리엣, 여긴 캔자..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흰도요

우리학교에 잘생긴 남자애가 전학왔다. ...

image

미친놈한테 벗어나..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줄리입술

미친 새끼. 하루에도 수십번씩 녀석이 들리...

image

팀장님은 혼란스럽다

프리미엄작가 : 프리미엄란에서 연재할 수 있는 작가 ㅣ함초롱ㅣ

오는 여자 안 막고 가는 여자 안 막는 진유...

image

나는 유혹에 약하다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GloriaM

#현대물 #학원물 #성장물 #로맨스 #부적절한...

ㆍ총 작품수 : 34,285 편

전편구매 시 5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 할 수 있습니다.

  • 날짜순
  • 조회순
  • 선착순
  • 추천순

[BL][BL] 복숭아뼈 [7]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레오폴트1 | 2020.01.27 16:15

어느 순간 눈을 떴다. 베개와 한 몸이 되어 녹아내린 몸 옆에 누군가가 앉아있었다. “...” 옆으로 돌아간 고개 덕분에 그의 모습이 아주 잘 보였다. 전등 쪽을 한 몸에 가리고 있는 터라 실루엣만 눈에 들어왔다. 그 인물은 내가 있든 말든 신경 쓰지 않으며 핸드폰을 보고 있었다. 한참 쳐다보고 있는데 어느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559 선작: 64 추천: 75

[BL][BL] 얼른 누워 주인님 [2]

출판작가 : 전자책 및 종이책 출판경험이 있는 작가 서빛래 | 2020.01.27 16:08

SM플레이/도구플/에로맨틱/달달물/일상물/연하연상 #대형견공 #다정공 #연하공 #존댓말공 #말잘듣공 #S공? #적극수 #유혹수 #연상수 #얼빠수 #츤데레수 #침대한정말잘듣수 "형 그런데 진짜로 할 거예요…?" "침대에서 형이라고 부르지 말라니까. 빨리 다시 해." "윤하민 얼른 안 눕고 뭐해.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14 선작: 20 추천: 0

[BL][BL] 스프링인마이홈타운 [27]

목다 | 2020.01.27 16:07

1951년, 한국전쟁이 한창인 9월. 국군 정보병 서인은 가야산에 침투한 공비들을 소탕하라는 명령을 받고, 함께 입대한 아우이자 상관인 도준과 해인사로 잠입한다. 매복작전 중 마주친 공비 대장을 총으로 쏘아 죽이려는 순간, 그가 죽은 줄만 알았던 자신의 친우이자 정인이었던 태혁임을 알아차린다. 그를 죽여야..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992 선작: 46 추천: 47

[BL][BL] (출간 삭제) 블라우어 로즌(BLAUE ROSEN) [46]

출판작가 : 전자책 및 종이책 출판경험이 있는 작가 안락 | 2020.01.27 16:05

[탑배우공 / 직진공 X 무명배우수 / 철벽수] 스물아홉의 무명 배우 한도윤은 극단을 그만두고 스위스로 떠난다. 한적한 곳에서 미련을 정리하고자 함이었는데, 겨우 도착한 마을에는 탑배우 기태현이 있다. 설상가상 그를 기피하던 한도윤은 의도치않게 그의 약점을 쥐게 되고……. * 도윤은 기태현의 얼굴이 좋았..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661,899 선작: 6,373 추천: 20,866

[BL][판타지] 혼불 [92]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톨쥬 | 2020.01.27 16:02

[현대물/동양풍/판타지/민속신앙] #강공, 다정공, 집착공, 계략공 #강수, 지랄수, 까칠수, 능력수 악귀로 인한 재액과 변고로부터 인간을 수호하는 국가 기밀기관 나례청. 나례청의 수석 나자, 윤태희는 새로운 후임을 영입하기 위해 귀신을 보고 들을 수 있는 능력을 가진 '귀재(貴材)'를 찾아 다닌다. 그..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3,246,223 선작: 33,704 추천: 123,703

[로맨스][로맨스] 그날 네가 되었다. [70]

초이EJ | 2020.01.27 16:01

묘한 침묵이 흘렀다. 그러니까 네가 이 상황에서 날 어쩔수 있겠어?라는 말이였다. 틀린말도 아니였다. 하지만. 동지는 이 얄궃은 상황이 원망스러워 울컥하는 마음에 결국 심술궃은 말을 내뱉었다. "그래,대신 오늘 밤 우리가 원래대로 돌아가지 않길 바래야 할거야.만약 그렇게 된다면."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286 선작: 29 추천: 5

[GL][GL] 백합 널 가두는 유리 [3]

복숭아무스 | 2020.01.27 16:01

"될 수만 있다면 널 내 옆에 가두고 보고 싶어. 오직 나만이 널 볼 수 있게 만들고 싶어." 집착과 사랑의 끝을 그려낸 청춘 gl물! 섬세한 성격과 똑같은 이름을 가진 유리. 그녀는 언제부터인가 늘 눈으로 누군가를 쫒고 있다. 결국 그녀는 고백을 하는데..... 섬세한 그녀들의 우정과 사랑 사이! 널 가두는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38 선작: 17 추천: 4

[로맨스판타지][로맨스] 가짜였던 진심 [2]

십이월오일 | 2020.01.27 15:58

날씨 좋은 날. 나는 오늘 한강에 빠졌다. '풍덩' 이유는 친구 '박미라'의 배신. - 밝은 빛이 나를 감싼다. '산 건가?' 눈을 떳을 땐 나는 내가 쓴 소설 안으로 환생 되어있었다. 그리고 나의 언니 여자주인공이 박미라? 전생에 복수, 여기서 해줄께. 나도 똑같이 뺏어줄게. - 그런데 복..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6 선작: 2 추천: 0

[BL][판타지] [完] 유그드라실의 여행자 [10]

출판작가 : 전자책 및 종이책 출판경험이 있는 작가 안락 | 2020.01.27 15:54

[집착공, 강공, 광공 X 영웅수, 현자수] 성전으로부터 3천년, 영웅이 귀환했다. 힘주어 땅에 깔린 술식에 마력을 불어넣자 곧 코번트리가 웅장한 빛에 휩싸였다. 물안개를 뚫고 선명히 빛나는 술식은 모든것을 이전으로 되돌렸다. 타오른 집채가 복구되었고 무너진 성벽이 스스로 자리를 찾아갔다. 부상당한 사람들..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506,204 선작: 5,107 추천: 11,491

[BL][BL] 옆집 [1]

guacamole | 2020.01.27 15:51

스토커공 <현준씨가 너무 좋아서, 그래서 현준씨 걸 좀 훔친 것뿐이에요…….>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5 선작: 5 추천: 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