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BL 전용 이용권 구매하기

투데이 베스트

일일연재 베스트

신규작품 베스트

최근 연재 작품

작품 서평

홈 > 로맨스 > 작품서평 >
[] /
연재편수 go 첫회보기 작품용량 Kbytes

최근등록일|연재시작일

조회|추천|선작|평점

작품 후원 회원 성장아이템 지급
잔잔한 수채화같은 소설... 최고예요 진짜ㅠㅠ
소로담 추천 1/2019.12.15
아름다운 묘사. 부드럽고 따뜻한 분위기. 깔끔한 문체. 머리 아프지 않은 등장인물 구도와 사랑스러운 정경들. 잔잔하면서도 가슴 포근한 서사.
문장을 읽을 때마다 마음이 뭉클해져요.
글을 읽으면, 마치 수채화 풍경 안에 제가 들어가 있는 착각이 들어요. 잎사귀 사이로 부서져내리는 햇빛, 상쾌한 바람, 청아한 새소리, 비구름의 냄새까지.
글자 하나하나 보석같은 글.... 말만 무성하게 들었지, 여기서 처음 접했어요. 저도 모르게 글자를 아껴 읽게 되더라고요. 같은 내용을 곱씹고, 곱씹고.
저의 10년 독자 인생 작품들 중 최고예요. 부디 꼭 읽어주세요. 후회하지 않으실 거예요!!
그리고 작가님!! 이런 작품을 세상에 내어주셔서 너무 감사드립니다ㅜㅜ

조회수 : 418|추천 1 추천

코멘트의 코멘트가 있습니다.

0

소제목 회차 용량 날짜 조회 추천 코멘트
추가 QNA (+ 앞으로의 질문 추가) 109 회 9.4K 20/01/12 2,309 61 14
완결 후기 108 회 6.2K 20/01/11 3,121 92 28
에필로그. 밤의 비는 해를 맞이하여 107 회 0.0K 20/01/11 3,569 113 8
마지막 장. 해와 비의 미관 106 회 0.0K 20/01/10 4,090 162 39
17장. 어느 흘러간 시간들 105 회 0.0K 20/01/10 2,540 82 2
104 회 0.0K 20/01/10 2,248 84 5
103 회 0.0K 20/01/10 2,427 79 3
16장. 가장 신성한 맹세 102 회 0.0K 20/01/10 2,563 72 4
101 회 0.0K 20/01/05 3,224 116 17
100 회 0.0K 20/01/05 2,840 74 7
99 회 0.0K 20/01/02 2,644 111 17
98 회 0.0K 20/01/02 2,189 60 2
97 회 0.0K 20/01/02 2,380 68 5
15장. 언제나 여름비가 내렸다 96 회 0.0K 19/12/29 2,607 119 14
95 회 0.0K 19/12/29 2,093 75 5
94 회 0.0K 19/12/29 1,966 59 2
93 회 0.0K 19/12/29 1,980 71 5
92 회 0.0K 19/12/29 2,084 73 7
91 회 0.0K 19/12/26 2,567 121 19
14장. 부재의 여파 90 회 0.0K 19/12/23 2,524 133 22
89 회 0.0K 19/12/23 2,088 68 1
88 회 0.0K 19/12/23 2,066 69 4
87 회 0.0K 19/12/23 2,347 80 4
13장. 꿈의 길을 걸어서 86 회 0.0K 19/12/19 2,507 103 20
85 회 0.0K 19/12/17 2,490 105 11
84 회 0.0K 19/12/17 2,292 83 5
83 회 0.0K 19/12/16 2,433 103 17
82 회 0.0K 19/12/10 2,718 101 13
81 회 0.0K 19/12/09 2,720 118 23
12장. 마지막 기억이 되어 80 회 0.0K 19/12/06 2,950 128 22
79 회 0.0K 19/12/04 3,022 109 32
78 회 0.0K 19/12/02 2,759 146 29
77 회 0.0K 19/12/02 2,507 91 6
76 회 0.0K 19/11/29 2,742 126 14
75 회 0.0K 19/11/28 2,814 127 17
74 회 0.0K 19/11/27 2,926 121 12
73 회 0.0K 19/11/25 3,252 150 45
72 회 0.0K 19/11/24 3,434 179 17
11장. 한 봄의 평화 71 회 0.0K 19/11/24 3,125 132 20
70 회 0.0K 19/11/23 3,219 149 20
69 회 0.0K 19/11/20 3,549 164 20
68 회 0.0K 19/11/18 3,850 188 26
67 회 0.0K 19/11/18 3,666 153 9
66 회 0.0K 19/11/17 4,110 162 23
65 회 0.0K 19/11/16 4,542 210 37
64 회 0.0K 19/11/15 4,845 228 84
10장. 문장의 주인 63 회 0.0K 19/11/13 4,850 219 31
62 회 0.0K 19/11/12 4,550 175 23
61 회 0.0K 19/11/11 4,681 202 25
60 회 0.0K 19/11/11 4,599 166 4
59 회 0.0K 19/11/08 5,308 243 39
9장. 새벽이 오는 시간 58 회 0.0K 19/11/07 4,933 278 40
57 회 0.0K 19/11/07 4,472 188 8
56 회 0.0K 19/11/06 4,864 210 25
55 회 0.0K 19/11/06 4,476 109 1
54 회 0.0K 19/11/06 4,621 130 3
53 회 0.0K 19/11/06 4,880 150 9
52 회 0.0K 19/11/05 5,512 244 29
51 회 0.0K 19/11/03 5,821 292 47
50 회 0.0K 19/10/31 5,952 279 21
8장. 뒷모습을 바라보는 자 49 회 0.0K 19/10/28 6,510 288 38
48 회 0.0K 19/10/27 6,477 291 28
47 회 0.0K 19/10/27 6,086 180 6
46 회 0.0K 19/10/25 6,490 313 50
45 회 0.0K 19/10/24 6,481 278 26
44 회 0.0K 19/10/22 6,637 315 28
43 회 0.0K 19/10/21 6,678 290 26
7장. 멀어져 닿지 않는 목소리 42 회 0.0K 19/10/19 6,642 274 24
41 회 0.0K 19/10/17 6,366 273 23
40 회 0.0K 19/10/16 6,379 250 19
39 회 0.0K 19/10/16 6,384 176 7
6장. 푸른 고요의 파문 38 회 0.0K 19/10/15 6,404 286 23
37 회 0.0K 19/10/15 6,188 235 20
36 회 0.0K 19/10/14 6,767 250 33
35 회 0.0K 19/10/13 7,772 301 39
34 회 0.0K 19/10/12 8,922 333 38
33 회 0.0K 19/10/12 7,733 249 9
32 회 0.0K 19/10/11 7,850 229 20
31 회 0.0K 19/10/10 7,689 268 13
30 회 0.0K 19/10/10 7,930 251 13
29 회 0.0K 19/10/10 7,699 197 15
28 회 0.0K 19/10/10 7,464 165 5
27 회 0.0K 19/10/10 7,607 167 3
26 회 0.0K 19/10/10 8,006 190 7
5장. 암울한 축일 25 회 0.0K 19/10/10 7,803 215 23
24 회 0.0K 19/10/10 7,544 264 18
연참 공지입니다~ 23 회 0.7K 19/10/09 6,892 151 1
5장. 암울한 축일 22 회 0.0K 19/10/07 7,125 193 2
21 회 0.0K 19/10/06 7,226 215 5
20 회 0.0K 19/10/05 7,342 209 4
19 회 0.0K 19/10/04 7,749 214 6
4장. 아무도 없는 숲의 냇가에서 18 회 0.0K 19/10/04 7,757 202 16
17 회 0.0K 19/10/04 7,926 192 5
16 회 0.0K 19/10/02 8,424 242 23
15 회 0.0K 19/10/01 8,520 208 18
14 회 0.0K 19/09/29 8,360 212 12
13 회 0.0K 19/09/25 8,464 217 9
12 회 0.0K 19/09/24 8,582 214 8
3장. 하얀 달이 머물 자리 11 회 0.0K 19/09/23 8,789 239 4
10 회 0.0K 19/09/22 9,246 219 5
9 회 0.0K 19/09/22 9,724 231 4
8 회 0.0K 19/09/20 10,237 228 3
2장. 침묵과 편지 7 회 0.0K 19/09/13 10,620 254 6
6 회 0.0K 19/09/13 10,991 252 10
5 회 0.0K 19/09/10 11,539 271 27
4 회 0.0K 19/09/09 12,440 279 15
3 회 0.0K 19/09/08 13,996 287 10
1장. 밤의 폭우는 해를 부르고 2 회 0.0K 19/09/07 16,625 310 10
1 회 0.0K 19/09/07 22,068 235 12
목록

TOP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