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협] 마계와 선계 작품신고
작가 큐티에몽  
작품활동 최근등록일 19.12.23 19:29 / 연재시작일 2019.12.04
독자활동 조회 28 | 추천 0 | 선작 5 | 평점 비허용
연재편수 첫회보기 작품용량 1162.3 Kbytes
작품소개(줄거리)
마계와 선계.
마계인의 대표인 마전장군의 우두머리 마룡이 이기면 모든 패권과 운영권은 모두 마계의 우두머리인 마현대제의 손아귀에 들어간다.
반대로 선계인의 대표자인 검선인이 이기면 모든 권한은 역시 선계의 우두머리 칠성대제의 손아귀에 들어간다. 과연 마계와 선계의 승자는?
소제목 회차 용량 날짜 조회 추천 코멘트
현각의 검에 실린 검기 101회 11.3K 19.12.23 0 0 0
감탄성을 내지를 정도의 몸놀림 100회 12.4K 19.12.23 0 0 0
몸안의 강기 99회 11.7K 19.12.23 0 0 0
명검을 회수하여 그 검기를 빼앗을 것 98회 11.6K 19.12.23 0 0 0
사문의 명예를 더럽히고 살육을 범하였으니.. 97회 14.4K 19.12.23 0 0 0
서패후 진영의 참모 이신 96회 13.0K 19.12.23 0 0 0
돼지문양으로! 95회 12.3K 19.12.23 0 0 0
인간주제에 천검화를 한단 말이냐! 94회 12.3K 19.12.23 0 0 0
기묘하게 투명한 물질 93회 11.1K 19.12.23 0 0 0
4대 천왕 92회 11.2K 19.12.23 0 0 0
중 간 계 91회 11.3K 19.12.23 0 0 0
신검 회수 90회 11.4K 19.12.23 0 0 0
계양과 구야 89회 11.3K 19.12.23 0 0 0
항윤일족의 생존자 88회 11.3K 19.12.23 0 0 0
남도 추림 87회 11.0K 19.12.23 0 0 0
물줄기를 되돌리다니... 86회 11.4K 19.12.23 0 0 0
仙人이 人界에 나서서 난리를 쳐도 되는가 85회 11.2K 19.12.23 0 0 0
극뢰는 결국 선계로 보내지다 84회 11.4K 19.12.23 0 0 0
복 수 행 83회 11.4K 19.12.23 0 0 0
남문 수로가 터지게 된다면... 82회 13.1K 19.12.23 0 0 0
극뢰를 달라니! 81회 11.1K 19.12.23 0 0 0
대호, 자연과 재회하다 80회 11.7K 19.12.22 0 0 0
천산검파의 제자들 활약하다 79회 11.1K 19.12.22 0 0 0
야습의 목적 78회 11.3K 19.12.22 0 0 0
현각, 극뢰와 붙다 77회 11.7K 19.12.22 0 0 0
대호, 다시 수련을 개시 76회 11.6K 19.12.22 0 0 0
터져나오는 굉음 75회 11.6K 19.12.22 0 0 0
천산검파 제자들 74회 11.1K 19.12.22 0 0 0
공성전 사십오일째 73회 12.0K 19.12.22 0 0 0
가장 가능성이 높은 것은..역시 유폐 72회 11.6K 19.12.22 0 0 0
벌 칙 71회 11.0K 19.12.22 0 0 0
검선각주 추후낭월정훈의 생각 70회 11.3K 19.12.20 0 0 0
또 인계에서 명검, 마검이 세상을 어지럽히겠군 69회 11.3K 19.12.20 0 0 0
대호 잠에서 깨다 68회 11.3K 19.12.20 0 0 0
선우의 첫 전투 67회 11.3K 19.12.20 0 0 0
능파와 경패 66회 11.2K 19.12.20 0 0 0
열망으로 죽인 자들을 기억하라! 65회 12.1K 19.12.20 0 0 0
동쪽의 신흥세력 동패후 64회 11.4K 19.12.20 0 0 0
조금의 오차도 없이 신속하게 결행된 동작 63회 11.3K 19.12.20 0 0 0
중앙제도 계련 62회 11.5K 19.12.20 0 0 0
옥빛 투명한 물줄기 61회 11.8K 19.12.19 0 0 0
금화원 60회 11.1K 19.12.19 0 0 0
준하와 선우 59회 11.7K 19.12.19 0 0 0
용병연합군 58회 12.6K 19.12.19 0 0 0
다시 선계로 57회 11.5K 19.12.19 0 0 0
공자선우 56회 11.2K 19.12.19 0 0 0
장례식 55회 11.5K 19.12.19 0 0 0
병에서 피어오르는 향기 54회 11.0K 19.12.19 0 0 0
천년옥수 53회 11.6K 19.12.19 0 0 0
투신이군.타고난 투신. 52회 11.2K 19.12.19 0 0 0
금화선제의 아들일세 51회 11.4K 19.12.19 0 0 0
압도적일 만큼의 무게와 존재감의 검 50회 11.4K 19.12.18 0 0 0
죽음의 전각 49회 11.8K 19.12.18 0 0 0
천년옥수 48회 11.2K 19.12.18 0 0 0
자연을 놓친 것은 패공의 탓 47회 11.5K 19.12.18 0 0 0
도견이란 사내 46회 11.6K 19.12.18 0 0 0
회양곡...그곳이라면.. 45회 11.4K 19.12.18 0 0 0
탈출 44회 11.5K 19.12.18 0 0 0
전장속의 사람들 43회 11.5K 19.12.18 0 0 0
분노에 흘러내린 눈물 42회 11.5K 19.12.18 0 0 0
난전 41회 11.2K 19.12.18 0 0 0
내 이름이 알고 싶은가? 40회 11.4K 19.12.15 0 0 0
세현 출전 39회 11.0K 19.12.15 1 0 0
방관자들 38회 11.6K 19.12.15 0 0 0
침입개시 37회 11.4K 19.12.15 0 0 0
보검의 능력 36회 11.3K 19.12.15 0 0 0
전운 35회 11.4K 19.12.15 0 0 0
서패후 34회 11.7K 19.12.15 0 0 0
용의 이름으로 말한다! 길이여 열려라 33회 11.3K 19.12.15 0 0 0
요지 32회 11.2K 19.12.15 0 0 0
선용과의 비검 31회 11.3K 19.12.15 0 0 0
풍운 30회 11.9K 19.12.13 0 0 0
월궁각의 각주 29회 11.3K 19.12.13 0 0 0
정교하고도 화려한 전각들 28회 11.5K 19.12.13 0 0 0
첫째가 선골이오 둘째가 재질,그리고 마지막이 바로 노력 27회 11.6K 19.12.13 0 0 0
푸른 빛의 검은 요괴의 심장 26회 11.6K 19.12.13 0 0 0
불화의 안개 25회 11.4K 19.12.13 0 0 0
요괴의 숲 24회 11.3K 19.12.13 0 0 0
인령이란 말인가?! 23회 11.4K 19.12.13 0 0 0
공작 준하 22회 11.9K 19.12.13 0 0 0
허름한 작은 집 21회 11.7K 19.12.13 0 0 0
절대로 세현이 알게 해선 안돼, 그는..몰라야 해.. 20회 11.1K 19.12.10 0 0 0
시작된 경매 19회 11.5K 19.12.10 0 0 0
만일 ...파문되면 어쩔려고? 18회 11.1K 19.12.10 0 0 0
길거리의 거지로부터 사창가의 창녀까지 17회 11.3K 19.12.10 0 0 0
인세에 끼어들어 싸움을 붙이다니. 16회 11.2K 19.12.10 0 0 0
인간치고는 솜씨가 괜찮구만. 15회 11.1K 19.12.10 0 0 0
창룡전의 기민이오! 14회 11.4K 19.12.10 0 0 0
무예가 출중하다고는 해도 혼자 몸인데.. 13회 11.2K 19.12.10 0 0 0
금린어 12회 11.8K 19.12.10 0 0 0
권력을 가진 여인 11회 11.3K 19.12.10 0 0 0
창룡전의 무력을 알아보기 위함 10회 11.2K 19.12.04 0 0 0
퍼져나가는 완벽한 정적 9회 11.3K 19.12.04 0 0 0
용환제의 시기로부터 흐른 천여 년 8회 11.3K 19.12.04 0 0 0
시작된 낙조 7회 11.3K 19.12.04 0 0 0
금린어, 금빛 비늘의 무지개색을 가진 잉어 6회 11.6K 19.12.04 0 0 0
물을 사랑하는 사나이 5회 11.1K 19.12.04 1 0 0
술의 화기 4회 11.4K 19.12.04 2 0 0
야릇하게 빛나는 그의 눈 3회 11.9K 19.12.04 3 0 0
호기심을 일깨운 거검 2회 11.5K 19.12.04 7 0 0
산에서 온 사나이 1회 11.6K 19.12.04 14 0 0
노블레스 이용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