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판타지] 눈치 보는 아가씨 작품신고
작가 내가바로기린그림  
작품활동 최근등록일 20.07.03 21:42 / 연재시작일 2019.09.28
독자활동 조회 11,489 | 추천 349 | 선작 206 | 평점 비허용
연재편수 첫회보기 작품용량 796.35 Kbytes
47화 수정했습니다!
분량 때문에 막판에 조금 더 추가했습니다! 그 사이 미리 보신 분들께 죄송합니다ㅜㅜ 다시 확인해주세요!
작품소개(줄거리)
티모시 고아원의 두 번째 방 7번 로데알리아는 누구에게나 사랑받는 아이다.

때문에 고아원을 벗어나 무려 제국의 영웅이라 불리는 공작가에 공녀로 생활하게 된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일이었을 지도 모른다. 로데알리아는 동화 속 주인공처럼 온 제국민들의 동경과 질투를 받으며 옆나라까지 유명세를 타게 된다.

그리고 3년이 지난 지금. 망국의 잔재 세력으로 제국이 혼란스러워졌고 황제는 혼약(으로 포장한 인질) 동맹에 황녀 대신 로데알리아를 보내려 한다. 나라일까, 공녀일까. 공작의 선택은?
.
.
.
바로 나, 티모시 고아원의 다섯 번째방 4번 제이미.

내가 선택 받았다. 공녀의 대용품으로.


*2,3일 간격으로 올라갑니다!*
소제목 회차 용량 날짜 조회 추천 코멘트
함부로 하는 게 아니지만, 50회 14.7K 20.07.03 18 2 2
나무가 아닌 숲을 보자고 49회 10.5K 20.07.01 28 3 2
뒤틀린 애정도 애정이긴 했다 48회 14.9K 20.06.27 55 7 4
그게 설령 마법이래도 47회 15.1K 20.06.24 65 6 0
찾아내다 46회 11.9K 20.06.22 69 4 0
범인 45회 16.8K 20.06.22 60 1 2
누굴까 44회 12.6K 20.06.19 71 7 1
메이슨이 겪은 일 43회 15.4K 20.06.18 70 4 3
제누스, 데미안, 그리고 배신자... 42회 13.8K 20.06.14 85 7 3
의심은 의심으로 41회 10.2K 20.06.11 79 5 1
오래된 먼지 틈에서 40회 13.5K 20.06.08 100 6 2
각자의 사냥감 39회 13.1K 20.06.05 104 6 1
둘이면 친구, 셋이면.... 38회 16.4K 20.06.02 98 6 2
어색한 사이와 산책의 관계성 37회 14.0K 20.05.30 117 3 3
티스푼과 브로치 36회 11.0K 20.05.27 109 2 1
연기 자욱한 회상 35회 11.0K 20.05.25 111 8 0
착각이겠지 34회 14.6K 20.05.24 113 7 1
잠깐 걸음을 멈추고선 슬쩍 쳐다봤다 33회 10.5K 20.05.22 120 7 1
지금 기세라면 32회 13.5K 20.05.21 120 8 0
상처는 자랑할 만큼 아릅답다 31회 19.5K 20.05.19 124 7 1
시작은 늘 평범하곤 했다 30회 16.9K 20.05.17 119 4 0
소소한 발악 29회 14.9K 20.05.14 114 6 0
로머를 마주쳤을 때 수칙 두 번째 28회 16.1K 20.05.11 113 5 2
반역 가문의 마지막 남은 막내 아들 27회 12.6K 20.05.08 116 8 2
일단은 벌여놓고 생각해보자 26회 12.0K 20.05.07 117 6 2
어른의 표정 25회 18.6K 20.05.04 127 6 0
종이 한 장의 두꺼운 차이 24회 12.0K 20.04.30 141 9 1
종이 한 장의 차이 23회 12.8K 20.04.27 139 7 0
무엇이 문제인가 22회 14.7K 20.04.23 157 10 1
그녀의 기억대로라면 21회 16.3K 20.04.20 156 6 0
나를 알면 얼마나 안다고 20회 12.4K 20.04.17 152 8 2
왜? 19회 13.2K 20.04.16 140 6 0
왜냐하면, 18회 16.3K 20.04.13 149 3 1
디바인 딜라이트의 블루베리 파이 17회 19.2K 20.04.10 150 4 0
존경하는 헤들리 자작부인에게 16회 20.4K 20.04.06 174 9 2
정말 아무 일도 없었어? 15회 34.6K 20.03.18 506 11 4
상석의 허수아비 14회 15.1K 20.03.18 353 4 1
진실의 파편 13회 30.2K 20.02.15 410 10 1
아무 일도 없었어 12회 25.6K 19.12.21 407 14 2
내 탓 11회 20.5K 19.12.10 403 10 2
차선책 10회 21.1K 19.12.06 420 9 1
폭풍전야를 에보넷 영애와 걷는다 하면, 9회 28.3K 19.12.04 442 8 1
우리가 악연이었던가요? 8회 17.6K 19.11.11 450 11 0
신경 쓰여 7회 13.0K 19.10.25 478 11 2
레이디 다일로페 6회 18.2K 19.10.19 514 10 1
정신 똑바로 차려야 해 5회 16.4K 19.10.10 526 11 1
제이미, 잭 4회 14.1K 19.10.04 608 13 4
감각은 충실한데 운명이 배신한다. 3회 12.3K 19.09.29 606 9 1
타르트 집 하인 5의 회상 2회 13.2K 19.09.28 674 8 0
프롤로그: 꽃 같은 아이, 로데알리아 1회 14.6K 19.09.28 912 7 0
작가의 다른 작품
노블레스 이용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