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협] 천간(天干) 지지(地支) 작품신고
작가 큐티에몽  
작품활동 최근등록일 19.10.22 16:32 / 연재시작일 2017.08.29
독자활동 조회 563 | 추천 32 | 선작 7 | 평점 비허용
연재편수 첫회보기 작품용량 1144.63 Kbytes
성실연재
22.2% / -단계
작품소개(줄거리)
천간(天干) 지지(地支).
깨어진 반구형으로 된 듯한 찬란한 밤하늘의 별빛과 바닥에는 희미하게 각종 선들이 어지럽게 그어져 있었다. 그리고 그 교차점마다 천간(天干) 지지(地支)의 문양들이 새겨져 있었다.
소제목 회차 용량 날짜 조회 추천 코멘트
명문혈로 찌르르한 기운 100회 12.0K 19.10.22 1 0 0
감히 네 놈이 삼제(三弟)를! 99회 11.0K 19.10.22 1 0 0
소로(小路)곁에 계곡 98회 11.2K 19.10.22 1 0 0
다시 철혈단으로... 97회 11.3K 19.10.22 1 0 0
왜소한 노인의 목에 닿은 검은 그림자 96회 11.1K 19.10.22 1 0 0
생사판관(生死判官) 최염라(崔閻羅) 95회 11.8K 19.10.22 1 0 0
거래에 대한 대가 94회 11.6K 19.10.22 3 0 0
기절했다 깨어난 그녀 93회 11.2K 19.10.22 1 0 0
소악회의 패거리 92회 11.5K 19.10.22 1 0 0
고운경의 신음소리 91회 11.2K 19.10.22 2 0 0
내 옷을 전부 벗겨줘. 90회 11.5K 19.10.22 2 0 0
휘어지며 뻣뻣해진 허리 89회 11.6K 19.10.22 2 0 0
발가벗긴 신체를 거꾸로 88회 11.6K 19.10.22 1 0 0
말괄양이가 유운산장의 주인? 87회 11.4K 19.10.22 1 0 0
여자가 아니라 남자가…… 취향? 86회 11.3K 19.10.22 1 0 0
유운산장의 주인, 고운경 85회 11.1K 19.10.22 3 0 0
저 간교한 놈의 정체 84회 11.4K 19.10.22 1 0 0
'신중'이란 단어 83회 11.7K 19.10.22 1 0 0
필연적으로 내 뱉는 비명소리 82회 11.4K 19.10.22 1 0 0
유운산장 81회 11.1K 19.10.22 2 0 0
암기수법인 소혼망(消魂芒) 80회 11.7K 19.10.22 1 0 0
철혈단 79회 11.0K 19.10.22 1 0 0
불세출의 자질 78회 11.4K 19.10.22 2 0 0
암갈색 야행의를 입은 복면인 77회 11.7K 19.10.22 1 0 0
백사전(白蛇傳)의 주 등장무 76회 11.8K 19.10.22 3 0 0
장계(醬鷄)요리의 하나 75회 12.0K 19.10.22 1 0 0
청년의 이름은 현진악(玄震岳) 74회 11.3K 19.10.22 3 0 0
얼굴 가득 노기(怒氣)를 띄운 하연 73회 11.7K 19.10.22 1 0 0
포합곡(抱合谷)이라 이름한 곳 72회 11.6K 19.10.22 1 0 0
후계자 시험 71회 11.5K 19.10.22 1 0 0
삼신교의 노마두(老魔頭) 70회 11.9K 19.10.20 2 1 0
멀리 보이는 각 전각(殿閣)의 무사들 69회 11.3K 19.10.20 1 0 0
방천화극(方天畵戟) 68회 11.7K 19.10.20 2 0 0
현천문 67회 11.2K 19.10.20 2 0 0
단목(紫檀木)으로 만든 탁자 위 66회 11.4K 19.10.20 4 0 0
금제되어 있으니, 수혈(睡穴)을! 65회 11.3K 19.10.20 1 0 0
은은히 감도는 장미향(薔薇香) 64회 12.4K 19.10.20 2 0 0
향주 63회 12.1K 19.10.20 3 0 0
홍안전시(鴻雁展翅)의 수법 62회 11.1K 19.10.20 1 0 0
각력(脚力) 61회 11.3K 19.10.20 5 0 0
백회(百會)와 지이(地二)의 용천(湧泉) 60회 11.1K 19.10.20 1 0 0
듬성듬성 나 있는 흉물스런 이 59회 11.2K 19.10.20 1 0 0
남아일언(男兒一言) 58회 11.4K 19.10.20 2 0 0
삼매진화(三昧眞火) 57회 11.9K 19.10.20 1 0 0
항주의 아비루(雅飛樓) 56회 11.6K 19.10.20 1 0 0
본능적으로 중심을 잡기 위해 펼친 천근추(千斤墜) 55회 11.2K 19.10.20 2 0 0
혈풍(血風)이 몰아닥치겠구나. 54회 11.5K 19.10.20 1 0 0
무언(無言)의 눈빛 53회 11.4K 19.10.20 1 0 0
소주(蘇州)의 장계(醬鷄) 52회 11.0K 19.10.20 1 0 0
춘정(春情)을 돋구는 향 51회 11.0K 19.10.20 1 0 0
전신에 나타난 이상한 문신 50회 11.5K 19.10.20 1 0 0
악가장(岳家莊)의 장중보옥(掌中寶玉) 49회 11.8K 19.10.20 2 0 0
가슴에 복잡하게 새겨져 있는 뇌정문양 48회 11.6K 19.10.20 1 0 0
매인선(賣人船)에서. 47회 11.0K 19.10.20 1 0 0
아무것도 없는 자신의 빈 손 46회 11.5K 19.10.20 2 0 0
날카로운 여자의 비명소리 45회 13.2K 19.10.20 1 0 0
노예 44회 11.3K 19.10.20 1 0 0
무공의 경지, 축소공(縮骨功) 43회 11.3K 19.10.20 1 0 0
실눈에서 번뜩인 살광(殺光) 42회 11.5K 19.10.20 1 0 0
사문(師門) 41회 11.4K 19.10.20 1 0 0
청년의 아름다움이 인세 40회 11.5K 19.10.20 1 0 0
삼신교의 초현 39회 11.2K 19.10.20 1 0 0
입에서 뿜어진 술안개 38회 11.4K 19.10.20 1 0 0
항주(杭州)로 가는 표물 37회 12.4K 19.10.20 1 0 0
더러운 벌레에 떨어진 식욕 36회 11.4K 19.10.20 1 0 0
물에 빠진 생쥐 꼴 35회 11.5K 19.10.19 2 1 0
춘약(春藥)을...? 34회 11.3K 19.10.19 2 1 0
운무(雲霧)속에 뒤덮힌 기봉 33회 11.2K 19.10.19 2 1 0
큰 약성이 모인 간(肝) 32회 11.3K 19.10.19 2 1 0
초현(初現) 31회 11.3K 19.10.19 2 1 0
자오원앙월 30회 11.2K 19.10.19 3 1 0
눈이 쌓인 달빛에 산비탈 29회 11.3K 19.10.19 2 1 0
송화(松花)를 위하여 28회 11.7K 19.10.19 3 1 0
그가 품어낸 역도(力道) 27회 11.0K 19.10.19 2 1 0
천응시심단(天鷹視心丹) 26회 11.8K 19.10.19 2 1 0
동년동월동일동시에 죽기로 한 다섯 형제 25회 11.8K 19.10.19 5 1 0
들려오는 자그마한 피리소리 24회 11.2K 19.10.19 3 1 0
인면수심 모용백! 23회 12.5K 19.10.19 2 1 0
신체가 호소하는 통증 22회 11.5K 19.10.19 3 1 0
성신교(聖神敎) 21회 11.6K 19.10.19 3 1 0
거리는 삼장 20회 11.1K 19.10.18 2 1 0
오행(五行)의 상생(相生) 19회 11.4K 19.10.18 1 0 0
호성이위(護聖二衛) 18회 11.2K 19.10.18 2 0 0
지루하기 짝이 없는 운기요상(運氣療傷) 17회 11.1K 19.10.18 1 0 0
성고(聖姑) 16회 11.1K 19.10.18 1 0 0
비상하는 봉황(鳳凰)의 붉은 문신 15회 11.4K 19.10.18 2 0 0
곰팡내 나는 고의서(古醫書) 14회 11.3K 19.10.18 4 0 0
은빛 한망(寒芒) 13회 12.2K 19.10.18 4 0 0
비천야신, 그 놈을 뒤쫓던 무림삼대악인 12회 11.3K 19.10.18 3 0 0
무리(武理)와 의리(醫理)에 뛰어난 곡유신 11회 11.1K 19.10.18 2 0 0
천수화타 곡유신 10회 11.2K 19.10.18 2 0 0
광풍에 휘날린 허름한 백의 9회 11.5K 19.10.18 2 0 0
이런 미친, 색마! 8회 10.8K 19.10.18 3 0 0
경공술의 묘리(妙理) 7회 11.1K 19.10.18 2 0 0
운기조식(運氣調息)의 진기 보충 6회 11.3K 19.10.18 2 0 0
제압당한 마혈(麻穴)과 아혈(啞穴) 5회 11.4K 19.10.18 7 0 0
오룡교주(烏龍絞住)의 수법 4회 11.2K 19.10.18 6 0 0
남자의 정혈(精血)을 빨아 먹는 여마두 3회 11.2K 19.10.18 7 0 0
맹금류(猛禽類)앞에 얼어붙은 노루 2회 11.7K 19.10.18 7 0 0
음담패설의 세 건달들 1회 11.2K 17.08.29 89 3 0
노블레스 이용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