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베스트

    로맨스판타지

    홈 > 작품 > 연재작품 >

    Plus+작품

    1/11 prev next

    ㆍ총 작품수 : 7,379 편  
         ~   
    • 날짜순
    • 조회순
    • 선작순
    • 추천순
    • 편수

    [로맨스판타지] 황녀님의 인형가게 [2]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우서라| 2018.12.10 19:18

    "나가서 하고 싶은 게 있어." "……말씀해 보세요. 누님이 원하시는 것." 데온이 서늘하게 웃었다. 좋은 날이다. 드디어 황제의 자리에 올랐고, 거슬리던 혈육들도 죄다 죽여 치웠다. 그런데 지금 자신은 왜 이렇게 화가 날까. 카시아가 황궁을 나가..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45 선작: 193 추천: 15

    [로맨스판타지][로맨스] 매혹의 나비향 [67]

    진주달j| 2018.12.10 19:18

    비오는 날 달이 뜨면...나타나는 환상의 정자. 마음에 불을 당기는 매혹의 나비향. 조선시대...운명적으로 얽힌 아름다운 남녀의 짜릿한 사랑이야기./"혼인을 꼭 해야 합니까?" "뭐? 나를 이렇게 해놓고?"..."마음의 주인 따로 몸의 주인 따로 평생 살 수 있소?"...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661 선작: 78 추천: 168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폭군남편이 달라졌어요 [26]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란테시아스| 2018.12.10 19:16

    [회귀물/선결혼후연애/여주에게 꽃길깔아주는 남주/네가하고싶은거다해 남주/여주한정다정남주/상처있는여주/할리퀸] 결혼한지 1년만에 죽었는데, 폭군 대공과의 결혼식날로 돌아왔다. 그런데 과거로 돌아와보니 남편이 어딘가 이상해졌다? "네가 원하는 건 뭐든 할게, 이드리..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56,805 선작: 3,816 추천: 3,738

    [로맨스판타지] 레나의 비약 [2]

    붉은풍랑| 2018.12.10 19:10

    수 많은 노력과 도움을 받아 겨우 죽지만 않았다면 누구라도 살릴 수 있다는 비약, 엘릭서를 만들어낸 레나는 그제야 깨닫게 되었다. 완성된 엘릭서는 하나이지만 이걸 원하는 사람은 셋이나 된다는 것을. 그와 동시에 그녀는 처음으로 두려움이라는 감정을 느끼게 되었다.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8 선작: 2 추천: 1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너를 위해 세상의 빛이 되려 한다. [1]

    일반작가 : 작가등록을 한 작가 danmis| 2018.12.10 19:07

    로맨스판타지/로맨스/냉미녀/강아지남주/기사남주/서브남주 하루아침에 부모를 잃은 어린 소녀 올리비아 휘센은 그녀의 막대한 유산과 작위를 차지하려는 그녀의 친척들에게서 황제의 도움을 받아 작위를 지켜내기 위해 노력한다. 아카데미 3년 수석으로 졸업한 뒤 후작 작위를 지..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 선작: 1 추천: 0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내궁 1부-철의 꽃 [23]

    미스디룩| 2018.12.10 19:00

    고대 동양풍의 시대. 황궁과 그 안에 사는 사람들의 이야기. 궁중 암투. 사랑. 사랑하지 않으나 사랑해야 할 사람. 사랑하면 안되나 사랑해 버린 사람. 둘은 모두 그녀의 운명이었다.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89 선작: 4 추천: 0

    [로맨스판타지][판타지] 순백의 웨딩드레스는 없다 [20]

    일반작가 : 작가등록을 한 작가 2Pie| 2018.12.10 18:59

    남 부러울 것 없는 지위. 부족할 것 없는 재능. 모든 걸 다 가진 것 같은,안젤라 루체 부스트가 바라는 것은 단 하나. 안온한 삶. 하지만 세계는 루체가 원하는 삶을 살아가는 걸 가만히 놔두지 않는다. 인생에 단 한 번, 주인공이 되는 귀족영애들의 평범한 삶은, 루체에..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453 선작: 49 추천: 44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공작영애는 덕후입니다. [62]

    일반작가 : 작가등록을 한 작가 류나칸| 2018.12.10 18:55

    왕국의 하나 뿐인 공작의 외동딸 엘리나. 연하늘빛 머리카락, 빛나보이는 맑은 금안 떡잎부터 순수해보이는 미소녀인 그녀는 열성적인 취미를 갖고있습니다. 바로 테디베어. 혼자 살아도 좋아! 아니 혼자 살거야! 덕질을 위해! 그런 엘리나의 삶에 펼쳐지는 고난(?)과 역경(?)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3,595 선작: 382 추천: 476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시간여행자 21세기 낙랑과호동(사랑에 솔직해지는.. [35]

    이옥로| 2018.12.10 18:20

    낙랑은 남자한테 버림 받은 미혼모의 자식이라 사랑에 부정적이다. 호동은 고도비만이라 사랑에 자신이 없었다. 그런 둘이 만나 참 사랑 앞에 망설이기만 하다 다투고 그러다 우연히 진짜 낙랑국과 고구려국의 낙랑공주와 호동왕자가 살던 시대로 시간여행을 하게 된다. 갑자기 이율배..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82 선작: 4 추천: 3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전생에 마룡이라고 주장하는 황녀님 [6]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직만| 2018.12.10 18:19

    버서커로 살다 죽으니 악마로, 악마로 죽으니 마룡으로, 마룡에서 용사에게 토벌당했는 데 용사의 딸로! 이런 어이없는 일이! [유아기부터 시작/먼치킨여주/주위에 사고가 많음/다복한 가정보다 다사한 가정/제국의 황녀/주위 애들 초엘리트/당당한 여주/똑똑한 여주/인간의 사회에 적..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311 선작: 18 추천: 6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탑에 감금된 시한부 악녀 [1]

    쩰리미| 2018.12.10 18:14

    나는 가족들의 손에 죽었다. 그리고 다시 눈을 떴을 땐 탑에 감금된 시한부 성녀의 몸으로 빙의되어었다. 어차피 1년밖에 남지않은 목숨, 나는 악녀로 살기로 했다. ​* ​“살아라.” “뭐?” “죽지말고 살으라고.” 미하엘이 느른한 눈빛으로 나를 내려보았다. 그리고 손을..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0 선작: 10 추천: 0

    [로맨스판타지][로맨스] 월광(月光)의 서(敍) [107]

    frebini| 2018.12.10 18:13

    해와 달, 밝음과 어둠의 경계가 모호한 곳! 신계(神界)도 아니면서 그렇다고 인간계(人間界)는 더더욱 아닌, 신과 인간의 중간 쯤. 신이 되고자 했으나 신에게 버림받았고 인간이 되고자 했으나 인간에게 배신당한 종족들. 그런 그들이 펼쳐낼 이야기.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608 선작: 31 추천: 5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아리스는 죽기로 했다 [1]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통통뱃살| 2018.12.10 18:12

    성녀 후보면서도 모진 학대와 차별을 받고 자라 심신이 피폐해진 아리스. 급기야 다른 성녀 후보를 암살 시도했다는 억울한 누명까지 써버리고. 어차피 성녀가 되지 못할 걸 알기에 아리스는 탑에서 뛰어내리기로 결심했다. "이 고통뿐인 삶, 이제 끝낼게요."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70 선작: 23 추천: 4

    [로맨스판타지][판타지] 마녀의 약방 [25]

    198| 2018.12.10 18:11

    세상을 포기한 체 거리를 떠돌던 어느 날. 죽어도 좋다고 생각하고 살던 그에게 죽음보다 큰 고통이 찾아온다. 죽어도 좋다고 생각했지만, 무의식 어딘가에선 살고 싶었나보다. 눈 앞에 약방이 보였다. 그 약방을 향해 남은 힘을 쏟았다. 그리고 다시 일어설 방법을 손에 얻었다. 이 걸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331 선작: 17 추천: 5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완벽한 만남 [2]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요굴| 2018.12.10 18:09

    이유 모름! 과정 모름!으로 판타지 소설 속으로 차원 이동했다. 고것도 맨손으로 언어도 안 통한다. 맙소사? 보통 귀족 영애 몸에 빙의가 정석 아닌가요? 고냥 딱 죽은 목숨이다- 싶었는데, 누군가가 나타나 구원의 손길을 내밀었다. 평범한 한국인, 좋아하던 판타지 소설 속 '전쟁'..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67 선작: 46 추천: 5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