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베스트

      퓨전

      홈 > 작품 > 연재작품 >
      ㆍ총 작품수 : 117 편  
           ~   
      • 날짜순
      • 조회순
      • 선작순
      • 추천순
      • 편수

      [퓨전][판타지] 마법학교의 마나 먹는 마법사 [64]

      수랴| 2020.11.24 20:09

      포브 마법학교, 한국의 고등 마법학교 중 최고라고 여겨지는 마법학교. 대한민국의 몬스터 웨이브를 막아낸 최초의 마법사 '포브', 그가 세운 명문 마법 고등학교. 그런 학교에 마법 적성 D등급, 3서클인 내가 합격했다고..? 제 5차 몬스터 웨이브가 다가오고 있는 지금, 나는 무엇..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5,275 선작: 323 추천: 176

      [퓨전][퓨전] 세계를 공략하기 시작했습니다 [36]

      추천작가 : 조아라에서 선별한 작가 순수한O2| 2020.11.24 19:57

      갑자기 세계 곳곳엔 지구에 없는 갖가지 차원들이 무작위로 뒤섞였고 바뀐 차원에선 지구엔 존재하지 않는 괴물들이 나타났다. 그러나 세상이 바뀌면서 지구에 살던 기존 인간들도 그에 대항할 수 있는 '능력'을 얻게 되고 바뀐 세상에 적응하며 인류는 차원을 원래대로 되돌리는 '공략..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466 선작: 19 추천: 6

      [퓨전][퓨전] 요괴의 부인입니다만 [44]

      YOUYOU97| 2020.11.24 19:36

      죽음의 순간에 모든 감각이 깨어난다. 남편에게 배신 당한 채 죽음을 맞이하는 여주. 그런 여주를 3000년 동안 기다린 늑대요괴 무섭고 난폭한 보통의 요괴와는 다르다. 한 여자밖에 모르는 순정파, 그것도 모자라 여주의 말에 죽고 여주의 말에 죽는 온순한 남자. 이 남자가..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351 선작: 15 추천: 10

      [퓨전][게임] 전함으로 무적해군 [40]

      일반작가 : 작가등록을 한 작가 다크드래곤| 2020.11.24 07:19

      판타지 세상을 누비는 대항해시대 게임 Grand navy - 대해군 오픈 1년차... 현재 대해군은 명실상부 세계 최고의 온라인 게임으로써 군림하고 있었다. 그리고 지금 여기에, 화려한 도약을 위해 지난 1년 동안 웅크리던 한 베타 유저가 있다. *본 작품의 표지는 무..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5,212 선작: 84 추천: 38

      [퓨전][판타지] 그래서 시체는 충분히 만들었니? [17]

      일반작가 : 작가등록을 한 작가 달빛돌멩이| 2020.11.24 06:32

      너, 왜 한국의 히어로들이 유달리 강한지 알아? 한국은 중국처럼 땅덩이가 넓어서 인재가 많은 것도 아니고, 미국처럼 히어로를 존경하는 분위기에 정부의 지원이 큰 것도 아니야. 그런데 왜 한국의 히어로들이 가장 강할까? 트라우마 트리거(Trauma Trigger). 트라우마가 되는 순..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493 선작: 27 추천: 14

      [퓨전][판타지] 역대급 소환사라 칭송받는 활쟁이 [29]

      한월향휴| 2020.11.24 04:26

      나는 재능이라고는 눈곱만큼 없는 사람이다. 재능이 없어 아무리 노력을 해도 결과를 내놓지 못하였고 주위는 노력이 부족한 것이라 비난을 받았다. 결국 견디지 못한 나는 노력을 포기하게 되었다. 현실에 노력을 포기한 나지만 한 번도 느끼지 못한 성취감을 느끼고 싶었던 나는 게..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7,025 선작: 165 추천: 138

      [퓨전][퓨전] 재앙을 삼킨 슬라임 [31]

      생존맨| 2020.11.24 01:12

      고생 끝에 이제는 사람답게 사나 싶은 그 순간 재앙급 게이트에 떨어졌다. 가진 건 보잘것없는 슬라임의 능력뿐이었지만 가족 곁에 있기 위해서 어떻게든 살아 돌아왔다. 행복하다. 하지만 한편으로는 신경에 거슬리는 것이 생겼다. [재앙을 삼킨 슬라임(Monster-『EX』)] 재..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3,522 선작: 437 추천: 349

      [퓨전] 불사조와 부활소녀 [19]

      WhyJ| 2020.11.24 00:12

      2년후 세상이 망하는데 아무도 내 말을 들어 주지 않는다. 괴수와 능력자가 판치는 세상에서, 동료를 모으고 명성을 쌓아서 지구를 구하자!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008 선작: 42 추천: 25

      [퓨전][판타지] 암살자의 마음가짐 [92]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정SY| 2020.11.23 23:58

      "'핑크 마리스(Pink Maris)에 온 걸 환영해." 이 세계에 존재하는 최악의 암살자 길드 중 하나. 핑크 마리스. 나는 그곳의 암살자였다. 모든 게 끝난 줄 알았는데, 20년 전으로 돌아왔다. "이번엔 다 죽여야지." ///// [판타지][퓨전][회귀][암살자][복수]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46,855 선작: 1,071 추천: 1,394

      [퓨전][판타지] 999999999 [12]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서리깃| 2020.11.23 22:45

      닉네임 999999999 속칭, 구구 누군가가 말 하기를 더블나인 본인이 말 하기를, 비둘기 그것이 바로 그의 닉네임이다.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379 선작: 16 추천: 28

      [퓨전][판타지] 차원 여행으로 세계최강 [94]

      형처리| 2020.11.23 22:35

      [이계 물건을 지구로 가지고 넘어올 수 있다.] [성물 소유자를 제외한 지구인은 이계에서 말하면 죽는다.] 양궁 국가대표선수 김민철의 차원 여행기. 모험[O] 감동[△]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6,524 선작: 150 추천: 179

      [퓨전][판타지] 빌런가문 장남의 세계정복 [61]

      문뜨억| 2020.11.23 21:22

      [빌런] [약코] [학원물] [인성] [이세계 전생] 이세계에 환생했으면 용사가 되야하는거 아냐? "너는 세계정복을 해야된다." 하... 인생.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5,199 선작: 332 추천: 457

      [퓨전][판타지] 네메시스 : 괴물들의 왕과 엘프 이야기. [379]

      꿈을먹는검은고양이| 2020.11.23 15:02

      666의 괴물들과 세상을 멸망시키려던 괴물들의 왕 네메시스! 그가 환생한 연인을 만나기 위해 천 년의 시간을 넘어 다시 되돌아왔다! 이에 수 많은 세력들이 움직이기 시작하는데!!! 작가 이메일 : 0912dlehdrnr@naver.com 미계약작.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3,563 선작: 89 추천: 95

      [퓨전][판타지] 내 눈에 망자의 재능이 보인다 [63]

      일반작가 : 작가등록을 한 작가 미상MiSang| 2020.11.23 12:07

      폐지 주우러 나왔다가 당한 차사고 이후 병원에서 정신을 차려보니 몸이 젊어졌다? 누군가의 몸에 강신해 버리면서 눈 앞에 귀신이 보이기 시작했다.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0,190 선작: 124 추천: 140

      [퓨전][판타지] [TS] 저 바퀴벌레이디가 되어버렸습니다! [64]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글먹살| 2020.11.23 09:59

      끼이이익-! 콰앙--! 돌진하는 트럭에 몸을 던져 여고생을 구했다. [ 당신이 구한 아이는 미래에 세계를 구원할 과학자가 될 운명을 지니고 있었습니다 ] 그것도 그냥 여고생이 아니라 세계를 구할 여고생을 구했다 [ 당신이 쌓은 카르마는 전 인류를 구원할 정도의 카르마입니..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68,097 선작: 1,736 추천: 3,806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