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베스트

    로맨스판타지

    홈 > 작품 > 연재작품 >

    Plus+작품

    1/13 prev next

    ㆍ총 작품수 : 9,064 편  
         ~   
    • 날짜순
    • 조회순
    • 선작순
    • 추천순
    • 편수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집착 황자와 변태 마법사로부터 [5]

    세레나향기| 2019.08.19 18:12

    #집착남으로변하는 #얼굴쓸줄 모르는 전 황자 #자꾸만 19금으로 혼자 장르변경하려는 변태마법사 #이세계 버프 국민여동생 여배우 #철드는여주 #이세계물 #차원이동 #마탑 #나쁜대마법사 아역배우 출신에 국민 여동생 타이틀을 거머쥔 여배우 시아 오냐오냐 떠받들어져 혼자만..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329 선작: 26 추천: 9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아무도 모르는 이야기 [15]

    여광여취| 2019.08.19 18:11

    여성향/주체적 여주/판타지 아주 조금/일,월 연재 무한한 권능을 가졌던 마법사들의 왕국을 부수고 아너그라드가 세워진지 7대가 지났다. 귀족들은 방만해졌고 체제는 안일한 평화만을 추구한다. 오로지 이 거대한 황궁에서 죽음의 위협을 받으며 겨우 살아가는 것은 둘째인 황녀 레피..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70 선작: 16 추천: 1

    [로맨스판타지] 악당의 유일한 사랑 [14]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란단가| 2019.08.19 18:07

    [집착남주/악당남주/폭군남주/여주한정댕댕이남주/근데약간미친댕댕이..읍/여주한정다정다감한남주/계략남주/흑막남주] “화관을 만들어보려는데..생각처럼 잘 안 되는군.” 세상에 아이작과 화관이라니. 놀란 눈으로 아이작을 쳐다보자 그가 멋쩍은 표정으로 뭉개진 꽃잎을 매만졌다...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7,258 선작: 383 추천: 265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남주가 나를 방해합니다 [40]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솔늪| 2019.08.19 18:07

    여주의 연적인 조연으로 빙의해버렸다. 그래서 여주인 황녀 언니한테 붙으려고 했는데... 서브남주 1이 말합니다. "황녀전하께 계시지 말아주셨으면 합니다. 질투나니까요." 드래곤이 말합니다 "내가 더 세다. 그 여자보다도 더." 늑대수인이 말합니다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62,678 선작: 1,205 추천: 852

    [로맨스판타지][라이트노벨] 안타깝지만, 회귀자는 죽었습니다. [7]

    강희애| 2019.08.19 18:00

    이제까지 마왕에게 충성을 바쳤던 자들이 어떻게 되었는지. 운명에 맞서 싸워, 결국엔 이겨낸 이들이 어떻게 되었는지. 전부, 알고있었다. 나 또한 피해갈 수 없다는 것 따위, 알고 있었기에. 위대한 옛 존재와 함께, 동반자살을 택한 나의 앞에. "다시 시작하시면 되..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6 선작: 1 추천: 0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페이크 주인공, 아이돌 데뷔하다. [2]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플파| 2019.08.19 17:58

    로판의 페이크 히로인으로 빙의했다. 마이나 로페트리퍼. 주인공이었던 마이나는 인기가 너무 없는 바람에 마지막엔 엑스트라까지 전락하는 캐릭터다. 팬들 사이에서 암묵적으로 결정된 마이나의 상징은 말그대로 '공기'였다. 그런데 뭐 어때? 그래도 첫 주인공답게 얼굴도 괜찮고..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6 선작: 1 추천: 0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엘리제를 위하여 [10]

    추천작가 : 조아라에서 선별한 작가 가리새| 2019.08.19 17:54

    [안데르센의 공주와 완두콩 모티브][복수][애증] 쇠락의 탑에서 내게 자결을 권했던 황제를 원망해. 사기꾼을 시켜 결국 내게 독약을 먹게 한 사내는 혐오해. 내 결백을 믿어주지 않은 당신이 사무치게 미워. 증오해. 평생 아팠으면 좋겠는걸. 하지만 나의 알렉산드르, 사랑하는 당..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3,236 선작: 198 추천: 195

    [로맨스판타지][판타지] 얼어붙은 숨 [2]

    토타| 2019.08.19 17:49

    부제 : 본의아니게 황태자의 목숨줄을 잡았습니다. 영토 전쟁중 걸린 저주로 황제가 사망했다. 이어 황태자 역시 죽을 운명이기에, 저주를 풀러 떠날 준비를 하는데, 저주를 풀기 위해서는 얼음산에 들어가야한다. 그럴려면 마녀의 자식이 필요하다. 그런데 내가 얼음산 마녀의 자식..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42 선작: 9 추천: 9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악녀 로지앙의 치명적인 유혹 [71]

    프리미엄작가 : 프리미엄란에서 연재할 수 있는 작가 ㅣ함초롱ㅣ| 2019.08.19 17:46

    처음부터 악연이었다. 사랑스러운 로제티의 연인인 올가 르베르토는 로지앙을 경멸하고. "저렇게 천박한 여자 따위ㅡ" 저 남자를 유혹하겠어. 옳은 길만 가겠다는 반듯한 남자는 한 번쯤 꺾어버려야 제맛이지. 로지앙은 로제티와 단정한 올가를 보며 결심했다.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81,946 선작: 3,186 추천: 8,248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아기공녀님의 반란일기 [13]

    달과눈의꽃| 2019.08.19 17:44

    [달달물][회귀물][일상물][능력여주][귀요미여주][할떈하는여주][마법사여주][약간의gl???][딸바보아빠][만인의사랑을받는여주] 마왕이 내 마나통을 필요로 한다고? 까짓거 주고 내 쓰레기 인생 회귀해버릴래! ..... 회귀하고 나니 천재가 되어있다?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474 선작: 75 추천: 44

    [로맨스판타지][무협] 무협지 표국의 악역 공녀가 되었습니다. [3]

    ITZY| 2019.08.19 17:44

    [#무협 #책빙의] 내 수험생활을 망친 소설 속에 빙의했다. 그것도 하필 초반 엑스트라 악녀에게.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79 선작: 47 추천: 12

    [로맨스판타지][로맨스] 네가 죽기를 바랄 때가 있었다 [15]

    유지봉작| 2019.08.19 17:44

    [개새끼남주/쓰레기남주/회빙환x/오해물/고구마/사이다 딱히 없음] *서브남녀 없음, 벤츠 없음 크로이센의 황제 카를로이는 하루에 세 번쯤 생각한다. 자신의 아내, 황후 이본느 델루아가 없어졌으면 좋겠다고. 죽든, 사라지든 그저 제 눈에 띄지 않는다면 바랄 게 없을 것 같다.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2,732 선작: 568 추천: 448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완벽한 황태자님은 현모양처가 되고 싶어! [36]

    일반작가 : 작가등록을 한 작가 윤차이| 2019.08.19 17:28

    [힐링은 아닌데 소소한 일상물] [금손남주/디저트만렙] [인싸여주/일중독자] [근현대기반] 변경 후작(20세 여성)님과 황태자(18세 남성)의 한심하고도 소소한 일상생활 표지는 Celine님이 해주셨어요. 본인 이메일 : izellopi@naver.com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4,978 선작: 183 추천: 365

    [로맨스판타지] 하우스메이트 괴담 [8]

    박포이| 2019.08.19 17:22

    레비안은 발끈하려다가 조용히 상체를 틀어 그의 모습을 바라보았다. 지금 이 장면을 보게 된 것은 나중에 크게 후회할 것 같으면서도, 기억 속에 남겨 놓지 않으면 더 크게 후회할 것 같았다. 얇은 민소매 한장과 편한 반바지를 입고, 살짝 길어서 눈가를 덮는 갈색 머리카락을 가진 일리..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325 선작: 36 추천: 17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수도원의 공녀님 [14]

    유리파도| 2019.08.19 17:20

    제게 왜 이러시는 건가요? 신탁의 착오로 성녀가 되었다가, 진짜 성녀가 나타나 버렸습니다. 졸지에 저는 마녀로 몰려 혀가 잘린 채 화형대에 올랐습니다. 화형대의 불길 속에서 행복했던 과거로 회귀, 이번 생은 수도원의 수녀가 되어 내게 치욕을 주었던 사람들을 신의 이름으로 벌할 것..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4,331 선작: 160 추천: 144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