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베스트

      판타지

      홈 > 작품 > 연재작품 >

      Plus+작품

      1/16 prev next

      ㆍ총 작품수 : 50,728 편  
           ~   
      • 날짜순
      • 조회순
      • 선작순
      • 추천순
      • 편수

      [판타지][판타지] 이건 사탄 입장도 들어봐야 한다 [26]

      마법사이야기| 2020.10.31 00:00

      소환물//하르마게돈(아마겟돈)//착한 사탄//악마같은 주인공// 남의 재능 훔치는 주인공//대악마VS대천사VS주인공 대악마! 그 어떤 존재보다 강해야 하고 그 어떤 존재보다 사악해야 하는 사탄이, 상태가 이상하다. 사탄이 말했다. "수많은 사람이 소환되는 메기도에서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5,550 선작: 215 추천: 305

      [판타지][판타지] 망겜 속 엑스트라가 됨 [20]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HEAJANGNIM| 2020.10.31 00:00

      요즘 소설 중 제일 불쌍한 주인공은? 하면 압도적 1위를 하던 내 새끼에게 과몰입해서 통장도 시간도 다 바쳐 얻어낸 결과가 이거라니. 나는 망겜 속 엑스트라가 되었다. giwonhae@gmail.com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3,951 선작: 441 추천: 345

      [판타지][퓨전] 나 혼자 흡혈로 무한 성장 [24]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퐁포늉| 2020.10.31 00:00

      배신당한 용사, 마족으로 회귀하다.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9,238 선작: 189 추천: 113

      [판타지][판타지] 회귀한 검성은 구원자가 되었다 [52]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WATERS| 2020.10.31 00:00

      [ 여주현판 / 성좌물 / 사이다 / 회귀물 / 헌터물 / 능력녀 / 여주중심 / 회귀 / 서사위주 ] 나는 세상이 망하기 30분 전으로 회귀해버렸다. — 너, 이번 스테이지에서 히든 미션 하나만 해 줘야겠다. “그래? 보상은?” — …네가 원하는 것 하나. “그럼, 어디보자….”..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65,702 선작: 1,359 추천: 2,003

      [판타지][퓨전] 얼굴 천재 0살 톱스타 [20]

      노바마| 2020.10.31 00:00

      0살부터 천애 고아가 됐다. ...그런 줄 알았는데 재벌가에 입양될 줄이야. '자, 마 배우님. 내 얼굴을 봐.’ 나는 파닥거리며 계속 웃었다. “뿌아뺘뺘!” <귀여운 옹알이를 들은 엄마가 기뻐합니다.> <러브 앤 피스 코인이 2 증가합니다.> 이번 생에는 코인 모아서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5,528 선작: 446 추천: 343

      [판타지][퓨전] 소설속으로 들어가다 [22]

      글씁니다| 2020.10.31 00:00

      내가 읽던 소설속으로 나는 들어왔다. [소설] [빙의?] [아카데미] [하렘] [착각] [먼치킨]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7,507 선작: 183 추천: 219

      [판타지][퓨전] 스트리머에서 폐하까지! [236]

      읊다| 2020.10.30 23:59

      구독자 1억 U튜버가 꿈인 주인공 강찬열. 구독자 1천 명 달성 기념으로 야식 먹방을 찍으려다 차원이동을 해버렸다. 그런데 이 판타지 세상은 핸드폰 자동충전에 실시간 스트리밍도 된다. 게다가 포인트로 지구 물건을 구매할 수 있는 능력까지! 기묘한 판타지 세상에서 시작되는 그..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52,199 선작: 327 추천: 447

      [판타지][퓨전] 3회차 아이돌로 회귀하다 [17]

      마디옹| 2020.10.30 23:58

      친구에게 배신당하고 회귀한 이로운. 착하고 순진했던 그의 3회차 인생 매운맛 도전기! 이능력으로 멤버들을 성장시켜 탑스타를 꿈꾼다! #관계성 #멤버 #연예인 #아이돌 #성장물 통틀어 #판타지 듬뿍입니다.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4,543 선작: 164 추천: 71

      [판타지][판타지] 최약의 헌터가 회귀하여 하는 일 [5]

      유성진| 2020.10.30 23:55

      [세상에 종말이 일어납니다.] [행성에 죽음이 내려 앉습니다.] 모든 헌터들에게 공통으로 뜬 월드 메시지. 이 메시지를 받고 몇초후, 지구상의 모든 생명체는 종말을 맞이했다. 그리고.... "돌아왔어?!" 세계 최약의 헌터, 유일한 F등급의 각성자인 나만이 과거로 돌아왔다. 세계..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8 선작: 4 추천: 0

      [판타지][판타지] 눈 떠보니 멘탈리스트 [13]

      카카비| 2020.10.30 23:46

      눈 떠보니 소설 같은 세상이었다. 게이트가 열리면 몬스터가 쏟아지고, 마법사와 기사, 이종족들이 등장하는 소설. 소설의 주인공만 같았다. 종족이 엘프다. 존잘러, 재능충이 되었다. 소설 같은 능력도 주어졌다. 독심술. 상대의 마음이 들렸다.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36 선작: 18 추천: 9

      [판타지][게임] 이세계에 던전이 떨어졌다. [12]

      태강남| 2020.10.30 23:42

      [이세계][먼치킨] 2060년 전국을 강타한 게임 <가이아>의 비공식 최강 플레이어 '루크' 그가 청춘을 바쳐 격파하던 던전 '개화의탑' 그 날도 어김없이 개화의 탑을 격파하던 루크는 이상한 빛에 휘말리게 되고, 던전과 함께 이세계로 떨어지게 되는데....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736 선작: 31 추천: 47

      [판타지][퓨전] 클리셰가 나를 따라온다 [13]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소설가나다| 2020.10.30 23:42

      /모든 삶은, 거시적인 관점으로 볼 수록 클리셰에 밀접히 수렴한다./ #여주 #헌터물 #성좌물 #현판소 #돌아온 이고깽 #힘숨찐 헌터 #이 모든 것이 한 소설에 내 인생의 첫 번째 장르는 이세계고딩깽판물이었고, 내 인생의 두 번째 장르는 어반게이트헌터물이었다. 아니,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960 선작: 171 추천: 122

      [판타지][판타지] 경계의 숲 [7]

      최나예| 2020.10.30 23:41

      풍요의 땅 미에카. 그곳은 사시사철 풍년을 이루고 메마르지 않는 샘과 푸르른 대지를 이어받은 축복의 땅이다. 산과 바다, 들판을 고루 이루고 있는 천해의 자연은 루께서 가장 아끼시어 미에카인들을 뿌리내리게 했다고 전해졌다. 찬양의 땅 미에카. 미에카인들은 자신들의 왕을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3 선작: 3 추천: 0

      [판타지][판타지] 사상 최강의 폐급 소환자 [10]

      모기좀잡아줘| 2020.10.30 23:40

      #이세계물 #작가 성격이 주인공 성격 #미친놈 난 그냥 편의점 가는 길이었는데... 정신을 차려보니 이세계로 끌려왔다. 오! 이제 고졸백수 인생도 피는건가? 응~ 아니야 왠 코쟁이가 나를 폐급이라 부르더니 노예로 만들어 버렸다.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52 선작: 5 추천: 1

      [판타지][게임] 게임 속 사이비가 됐다 [11]

      TAgoNa| 2020.10.30 23:39

      버그를 고치려다 난 오류 때문에 게임 속으로 들어간 은수. 그녀가 원래 있던 세계로 돌아가려면 게임의 엔딩을 봐야한다는데. 하지만 은수가 계획했던 거랑 달리, 처음부터 꼬인다. “그 유명한 사이비가 너야?” “누가 그래?” 세상에 단 하나뿐인 사이비, 은수. 그녀는 과연..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6 선작: 3 추천: 3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