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베스트

    문학작품

    홈 > 작품 > 연재작품 >

    Plus+작품

    ㆍ총 작품수 : 7,022 편  
         ~   
    • 날짜순
    • 조회순
    • 선작순
    • 추천순
    • 편수

    [수필][수필] 초속물고기 윤회전생 [1]

    초속물고기| 2019.03.02 08:46

    오이오이 윤회전생이라는 말을 알고 있냐구 (웃음) 이건 불교에서 유래한 말이라구~ 옆나라에서는 불교 영향이 컸는지, 줄임말로 전생이라고 부르지만 한국에서는 환생이라고 말하는 바로 그거라구~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 선작: 0 추천: 0

    [수필] K의 잉여한 뻘글 [10]

    일반작가 : 작가등록을 한 작가 keilledge| 2019.02.27 23:58

    [reality100% 멘붕주의, 암유발, 개소리 난무, 일기같은 뻘글, 쓰고싶을 때 씁니다.] 읽지마세요. 저만 볼겁니다. ㅇㅅㅇ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21 선작: 5 추천: 22

    [수필] 꿈에 [133]

    ZeroAh| 2019.02.27 20:35

    어젯밤 꿈에 나의 꿈일기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62 선작: 1 추천: 0

    [시나리오/희곡][판타지] 백귀행(百鬼行) [3]

    히둘기| 2019.02.27 20:23

    여러 요괴와 귀신, 신수들이 살고 있는 백귀행(百鬼行) 세상과 그곳을 다스리고 있는 6개의 문파에서 들려오는 떠들썩한 일상기.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71 선작: 2 추천: 0

    [비평][비평] 진실 [1]

    하늘레이| 2019.02.27 17:30

    성폭행을 당한 과거가 있는 서은(하연), 배우였던 엄마를 닮아서인지 예쁘장한 얼굴에 연기를 잘했다. 엄마 친구인 지은의 아들인 혁과 같은 나이로 태어나 둘도 없는 친구로 자랐다. 그런데 서은의 엄마 서영은 홀로 서은을 키우느라 잠시 쉬고 있던 배우생활을 다시 시작한지 얼마 지나..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0 선작: 1 추천: 0

    [수필][판타지] 쏟아낸 것들 [3]

    얜므양| 2019.02.26 22:02

    이 글은 괴로운 마음에 쏟아낸 것입니다. 글을 쓰다 마음이 정리가 되어 결론 짓고 마무리한 글이죠. 혹여 저와 같은 고민을 하는 사람이 있을까 하여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남겨봅니다. 이곳은 나의 구렁텅이과 같은 곳. 이제 졸업할 때가 되었습니다. (아, 영계가 판타지스럽게 느..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38 선작: 0 추천: 2

    [수필][수필] 삶 그 속에 깨달음, 절망, 선택 [1]

    핫도그대왕| 2019.02.26 21:52

    인생 속에서 마주하게 되는 선택 발생하는 절망,깨달음,후회 무엇이 답일까?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 선작: 0 추천: 0

    [시][시] 만남 [4]

    FreiAberEinsam| 2019.02.25 18:16

    시집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0 선작: 0 추천: 0

    [시] 작은 병아리 [1]

    리블스| 2019.02.24 19:08

    갓 태어난 작은 병아리는 어느 장사꾼에게 팔려간다. 그리고는 한 아이에게 다시 팔려가게 된다.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 선작: 0 추천: 0

    [수필] [6]

    그리모어| 2019.02.24 16:26

    이제 20살이 된 한 사람의 이야기. 들어보실?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7 선작: 0 추천: 0

    [시][시] 그냥 시 [1]

    일반작가 : 작가등록을 한 작가 고운서리| 2019.02.22 02:48

    시는 잘 쓰지 못합니다. 그저 어릴 때부터 끄적여왔던 글들을 올립니다.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7 선작: 0 추천: 2

    [시나리오/희곡][시나리오/희곡] 농군의 하루 [5]

    안다물| 2019.02.21 19:56

    시골 농부의 하루하루 일상을 풍자 해봤습니다. 농군, 노인의 시선으로 바라보는 시골의 하루를 재미있게 엮어 봤습니다. 각박한 현대인의 하루하루 전쟁과 같은 일상들, 그런 현대인들을 위한 도심 탈출의 시간으로 농부, 농군으로 한 번 돌아가 보시지 않겠습니까? 시골의 인심, 농부..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9 선작: 2 추천: 1

    [수필][수필] 나의일기 [109]

    깡하우| 2019.02.21 01:21

    때로는 깊게 / 때로는 가볍게 쓰는 일기 무엇을 했는지 / 무슨 음식을 먹었는지 / 기분이 어떤지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659 선작: 5 추천: 16

    [시] 거울에 비친 발자국 [5]

    벨리사| 2019.02.21 00:05

    시가 이끄는 시인 시가 이끄는 대로 글을 쓰는 시인의 작품입니다. 제목은 인생을 거울 보듯이 돌아본다는 의미의 거울에 비친 발자국입니다. 각 작품은 독립된 내용입니다. 1일 1시를 올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3 선작: 1 추천: 0

    [수필] Rainboweyes [3]

    LuciDream| 2019.02.19 19:16

    이런거 처음인데 뭘할지.. 평소에는 앱에서 활동하기 때문에 뜰? 그런거 모릅니다 제가 컴맹기가 있어가지고 ㅎㅎ 그냥 끄적이는거 적는거에요 제가 뭘할지 언제 올지 저도 모릅니다 반응 기대하지마세요 맞춤법은.. 저도 모릅니다 맞춤법지적해도 상관없지만 제대로 쳐보고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 선작: 1 추천: 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