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베스트

    연재 작품

    홈 > 작품 > 연재작품 >

    Plus+작품

    1/20 prev next

    ㆍ총 작품수 : 7,149 편
    • 날짜순
    • 조회순
    • 추천순
    표지 이미지

    [소설] 나의 연애 이야기

    전은수 | 2019.05.01 06:20

    36살인 남자와 20살인 여자가 만나 연애하는 이야기를 담은 소설 입니다

    작품 보기

    조회: 2 추천: 0
    표지 이미지

    [시] 한사람의 위로방법

    전은수 | 2019.04.30 15:46

    한사람의 위로방법에 대해서 써봤습니다.

    작품 보기

    조회: 3 추천: 0
    표지 이미지

    [수필] 그래도 살아가

    전은수 | 2019.04.29 15:38

    지금 힘든이순간에도 어떤사람들은 이힘든순간을 간절히원하고 행복한거라고 말한다 더 힘들고 고통스러운 삶이 있으므로.. 그래도 희망을 찾으려고 살아간다

    작품 보기

    조회: 2 추천: 0
    표지 이미지

    [소설] 이명耳鳴

    느바팬 | 2019.04.29 15:35

    이명을 앓는 아들과 죽음을 앞둔 엄마의 이야기.

    작품 보기

    조회: 2 추천: 0
    표지 이미지

    [소설] 태어나 울고 자라나 하늘을 바라보는 이유.

    일반작가 : 작가등록을 한 작가 키네무 | 2019.04.28 16:41

    우리들이 태어나서 울고, 고개 들어 하늘을 바라보는 이유.

    작품 보기

    조회: 4 추천: 0
    표지 이미지

    [소설] 나만 아는 형

    권세움 | 2019.04.24 11:42

    오남매 중 유독 사이가 좋았던 넷째 은수와 셋째 현수의 이야기

    작품 보기

    조회: 3 추천: 0
    표지 이미지

    [GL] 그녀는 그녀에게 흥미가 있다.

    a만타인 | 2019.04.19 23:44

    늘 따분했던 여자주인공이 그녀를 만나 즐거워하는...? 내용입니다.

    작품 보기

    조회: 2 추천: 0
    표지 이미지

    [팬픽] [명탕정 코난X츠키프] 팬픽

    샤미로나엘라 | 2019.04.15 19:21

    죽었다가 살아났던 이상한 곳에서 눈을 뜨게 되었다. 그런데 그곳은 어떤 조직의 보스의 집?!? 결론 -> 코난의 적인 검은조직의 조직원들이 육아을 한다. 츠키프로에서 나오는 잇세이와 이치로가 나옴. 출처 표지:애니 츠키프로/네이버 에세

    작품 보기

    조회: 3 추천: 0
    표지 이미지

    [소설] 할아버지의 시간 여행

    임수려 | 2019.04.14 22:25

    조금 슬플 수 있습니다. 수필아니고 소설입니다. 그냥 읽고 흘러버리면 됩니다.

    작품 보기

    조회: 5 추천: 0
    표지 이미지

    [판타지] 대현자 멀린

    마법촉매제 | 2019.04.13 11:26

    대현자 멀린 이야기

    작품 보기

    조회: 9 추천: 0
    표지 이미지

    [소설] 나는 오늘도 시를 쓴다.

    담월자 | 2019.04.12 19:07

    학교폭력 피해자의 지극히 평범한 학교생활과 시.

    작품 보기

    조회: 3 추천: 0
    표지 이미지

    [로맨스] 이름 없는 어느 후작의 이야기

    Aillana | 2019.04.09 22:53

    후작의 슬픈 사랑을 담은 이야기 입니다.

    작품 보기

    조회: 5 추천: 0
    표지 이미지

    [SF] 미니 매직

    Themo | 2019.04.02 22:05

    입자물리학의 권위자 팔러는, 실험 도중 불운한 사고를 통해 소우주로 진입한다. 그곳에서, 자신의 가설을 확증해주는 자들, 여분의 차원. 마법을 발견한다. 문제는 팔러의... 몸 크기?

    작품 보기

    조회: 3 추천: 0
    표지 이미지

    [로맨스] 달.(月)

    FantageLike | 2019.03.29 00:08

    "마치 달의 의지가 하늘의 정점에 선 것만 같습니다." "자연과 자연은 서로 가족같은 존재... 마치 숲 속에 나무가 있는 것처럼 말이오." 그리고 소녀는... 날 보며 눈물을 흘리면서 말했다. "소인, 인사드리옵니다. 저는 연희, 연희라고 하옵니다." 달이 나..

    작품 보기

    조회: 6 추천: 0
    표지 이미지

    [BL] anchor

    각긱 | 2019.03.23 19:57

    생일날 이별을 통보받은 남자의 이야기 입니다.

    작품 보기

    조회: 9 추천: 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