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베스트

    로맨스판타지

    홈 > 작품 > 연재작품 >

    Plus+작품

    1/15 prev next

    ㆍ총 작품수 : 10,168 편  
         ~   
    • 날짜순
    • 조회순
    • 선작순
    • 추천순
    • 편수

    [로맨스판타지][판타지] 역방향 사슬 [57]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이돌체| 2020.01.20 21:50

    [자유연재/용여주/마법사남주] 천년의 잠에서 깬 용은 대마법사와 똑같은 얼굴을 가진 왕자를 그녀의 마법사로 삼았다. 표지: 자체 제작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14,330 선작: 2,842 추천: 5,854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로맨스를 글로 배워서 [11]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mieunlee| 2020.01.20 21:47

    [시선이 마주친 그 순간, 리리안은 느꼈다. 그와 제 마음이 통했다는 걸.] 어제 이안이 감명깊었다던 문장을 곱씹으며, 제인은 그를 빤히 바라봤다. “……돈 필요한가?” 이안이 왜 그렇게 저를 보냐는 듯 물어왔다. 제인의 얼굴이 구겨졌다. 마음이 통하긴 개뿔. 그녀는 짜증을 눌..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882 선작: 57 추천: 51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위어 [49]

    일반작가 : 작가등록을 한 작가 원이영| 2020.01.20 21:40

    - 위어(危語) : 사람을 놀라게 하는 과격하고 무서운 말. 13년 전. 한 도사의 저주를 받아 밤이 오면 그림자로 변해버리게 된 남동생. 자신과 동생에게 걸린 저주를 풀기 위해 도사의 뒤를 쫓던 모예주는 어느날, 몹시 수상해 보이는 백금발의 남자와 마주치게 된다. "권기..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9,020 선작: 664 추천: 1,660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노예의 아이를 가졌다 [10]

    프리미엄작가 : 프리미엄란에서 연재할 수 있는 작가 HRH윤| 2020.01.20 21:36

    나는 약혼자의 성노예가 되었다. 그리고, 그는 나를 노예로 팔았다. 2년 후 아버지의 누명이 벗겨지자, 나를 팔았던 약혼자가 이제 와서 용서를 구한다. 나를 놓아줄 수 없다고 말하는 약혼자에게 말했다. 당신이 나를 팔았던 시간 동안, 나는 절망 속에서 더 큰 절망을 만났노..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1,383 선작: 415 추천: 183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내 남자 주인공에게 감금당했다 [1]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물마시는아기토끼| 2020.01.20 21:32

    검은 머리 짐승은 거두는 게 아니랬더니, 내 남자 주인공에게 감금을 당했다. "이 계약은 네가 허락 없이 밖으로 나가는 순간 해지된다." "해지되면 어떻게 되는데요?" "어떻게 되긴." 서늘하고 부드러운 손가락이 유디스의 뺨을 가볍게 쓸었다.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41 선작: 14 추천: 1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악녀가 남주를 주웠을 때 생기는 일 [10]

    추천작가 : 조아라에서 선별한 작가 윤진이| 2020.01.20 21:17

    악당의 뒤를 봐주며 암흑세계를 평정한 대륙 최고의 갑부, 에뒤트 백작에게 빙의했다. [돈 많은 여주가 돈지랄하는 이야기 / 능력여주 / 일만 하는 여주 / 일이 너무 많아서 피곤한 여주 / 마이웨이여주 / 악녀가 체질에 맞는 여주 / 남주를 주운 탓에 소설 속에 등장하는 온갖 주인공..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76,290 선작: 5,373 추천: 5,494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남편은 내가 지킵니다. [1]

    20200120| 2020.01.20 21:12

    수줍어 제대로 사랑한다 말도 못했던 사랑이었다. 그에게 익숙해지면, 사랑한다 말해야지. 다짐했건만.... 전쟁터에 나간 그가 전사했다는 소식을 들었다. 한 번만, 그를 다시 만난다면 아낌없이 사랑을 하리라. 신께 기도하던 어느 날, 과거로 돌아왔다. 새롭게 시작되는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42 선작: 17 추천: 5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쌍둥이 영애의 은밀한 스캔들 [18]

    일반작가 : 작가등록을 한 작가 라즐리에르| 2020.01.20 21:11

    제국의 기사와 마법사, 귀족들이 한데 모인 ‘아이테르 아카데미’ 오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아카데미에 ‘불길한 예언’ 이 내려진 쌍둥이 공녀가 입학한다. 몸 쓰는 걸 좋아하는 빛의 마법사 헬렌과, 수줍음을 많이 타는 어둠의 마법사 세렌은 최대한 눈에 띄지 않게 아카데미를 졸..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848 선작: 34 추천: 19

    [로맨스판타지][판타지] 제발, 황제가 되어주세요! [11]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jay1008| 2020.01.20 20:57

    “황제가 되면 좋은 점이 뭔데?” "공녀 저하께서 좋아하시는 디저트들을 마음껏 먹을 수 있습니다!” “우리 집에서도 충분히 먹는데?” “또 예쁜 드레스들이 아마 엄청 진상될 것입니다!” “나 편한 옷이 좋아, 코르셋 엄청 싫어하는데?” “역사에 이름을 남기실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5,380 선작: 310 추천: 154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아빠가 남주인공을 입양했다 [1]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젬느뤄어| 2020.01.20 20:47

    눈 앞에서 오동통한 손가락이 꼼지락거렸다. 갈 곳을 잃은 눈동자는 금방이라도 울음을 터트릴 듯 눈물이 맺혀 있었다. 빤히 저를 쳐다보는 내가 부담스러운 듯 아빠의 한 쪽 다리를 쥐고 제 몸을 숨기기 위해 애쓰는 존재를 배려해줄 생각 따윈 할 수조차 없었다. “인사하렴. 라..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82 선작: 30 추천: 4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적국의 공주로 태어나버렸다 [30]

    77페스티벌작가 : 77페스티벌 참가한 작가 JUNO0593| 2020.01.20 20:38

    아무래도 신이 장난이 너무 많은 것 같은데…? *** 하필이면 적국의 공주로 회귀하다니, 아니 뭐야 이 토끼 같은 아빠와 강아지같은 오빠들은? 내 꿈은 우주 정복이라고!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506 선작: 18 추천: 2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악당 영웅이 내게 너무 다정하다 [9]

    일반작가 : 작가등록을 한 작가 커맨드Z| 2020.01.20 20:37

    [기사남 / 북부남 / 앙숙 / but 오해와 착각 속에서 피어나는 사랑 / 저세상 직진녀 / 가벼움 주의 / 회빙환x] 위대한 전쟁 영웅이 우리 성에 찾아왔다. 문제는 그가 이곳을 무자비하게 점령한 적국의 영웅이었으며, 나는 그 성의 공주였단 사실이지만. ‘빌어먹을 원수 놈.’ 난..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521 선작: 130 추천: 79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은빛 꽃 : 천 년 만의 황녀 [26]

    Lusiha| 2020.01.20 20:17

    4년 만에 신탁이 내려왔다. 은빛 나무가 꽃을 피웠다고. 같은 시간, 마계에서 마신의 딸이 태어났다. 이는 천 년 만의 황녀였다. 마신은 무슨 연유에선지 그 사실을 숨기는데. 그렇게 17년이 흘렀다. 그러던 어느 날 사라우스 제국의 카시엘 아카데미에 마신의 딸이 전학온다는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735 선작: 47 추천: 44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핑크별 소행성 [81]

    빅토리정| 2020.01.20 20:14

    자신의 생일날 사망한 유해리는, 핑크별에서 온 소행성이 시점을 조절하여 되살려 주고, 그때부터 지구인들의 목숨 구제 업무에 동참하게 된다. (시즌1) 핑크별에서 온 2대 소행성과 미녀 요원 보라카니와 술타니의 지구인 목숨 구제 업무의 대활약이 펼쳐진다. (시즌2)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55 선작: 9 추천: 0

    [로맨스판타지] 악당들의 히로인이 되어버렸다 [4]

    서이담| 2020.01.20 20:12

    "나간다니? 어딜? 대체 누구 마음대로?" "그야 밖으로..." "아니지. 아니지. 그럴 수는 없네. 자네는 내 영역을 무단으로 침압했어. 그러니... 대가를 치르기 전까지 밖으로 나갈 수 없어." 어떤 대가가 좋을까... 부스스하게 일어난 소년은 보일 듯 말 듯한..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328 선작: 43 추천: 6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