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베스트

    로맨스판타지

    홈 > 작품 > 연재작품 >
    ㆍ총 작품수 : 9,717 편  
         ~   
    • 날짜순
    • 조회순
    • 선작순
    • 추천순
    • 편수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은빛 늑대를 주웠습니다 [43]

    고먐미와생선| 2019.11.22 12:07

    천 년이라는 시간을 넘게 살아온 베아르시 리나는 숲에 숨어 살며 버려진 아이들과 함께 살고 있다. 어느날 상처투성이로 숲으로 들어온 은빛 늑대 벤토를 보고 그를 구해주게 된다. 그를 도와주고 나서 자꾸만 이상한 일들이 일어나고 요상한 감정이 드는데. [세계최강여주/연하남주/..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468 선작: 97 추천: 39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무적의 악역영애일 터인데 뒤통수를 맞았다 [54]

    백옥backok| 2019.11.22 12:07

    <경제판타지> <게임빙의> 나에게 마녀라는 누명을 씌운다고? 그렇다면 정말로 경제대공황을 몰고 올 마녀가 되어주지! 게임 캐릭터에 빙의해 온갖 부귀영화를 누렸다. 아름다운 외모, 귀족 부모, 황태자인 정혼자까지 모두 그녀의 것이었다. 그러나 "넌 엘리자베..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8,563 선작: 202 추천: 184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파혼해 드릴까요? [22]

    나디르| 2019.11.22 12:02

    기사의 길을 걷고 싶었으나 아버지의 반대로 집을 나와 떠돌이 기사 생활을 하는 셀린. 마수들이 득실거리는 험지, 라벤느에서 신분을 숨긴 채 평범한 기사로 살아가는 그녀의 앞에, 어느날 지나치게 눈에 띄는 외모의 신입 기사가 들어온다. 게다가 마수들이 늘어나는 원인을 찾기 위해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3,210 선작: 93 추천: 197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황제 잡는 여자, 아란드 데케네 [72]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물룐| 2019.11.22 11:57

    [ 계략녀 / 애증 / 배신 / 음모 / 구원 / 대서사시 / 조련 여주 / 사악한 여주 / 폭군 / 서양풍 / 계급 / 통치 / 유능한 여주 / 말빨 센 여주 / 팜므파탈 / 신분차 / 가상시대 / 정치 / 판타지 / 역하렘 ] 제국의 개망나니 황제에게 언니를 빼앗긴 비천한 왕국 천민 출신 아란드 데케네..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6,609 선작: 250 추천: 373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남편이 오락가락 [1]

    vntlvkq| 2019.11.22 11:43

    [이혼해/아니 이혼만은 안 돼/어쩌라고] [회귀 전후 오락가락하는 남주/회귀 전vs회귀 후] 억지로 한 정략혼을 끝내기 위해, 리릭은 스스로 오명을 뒤집어썼다. 그러자, 남편이 이혼을 입에 담았다. “당신은 샤로데의 이름을 더럽혔습니다. 그래놓고, 아직 그 자리를 탐내고 있는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89 선작: 25 추천: 9

    [로맨스판타지][판타지] 어느 흔한 이야기 [9]

    하젤Hazel| 2019.11.22 11:41

    금사빠(치유사)이야기 진행중! [아무 편 부터 봐도 되는 옴니버스] 흔한 마법이 사라져가는 판타지 세상의 주민들 이야기 흔한 [양판소] 속 마법이 사라져가는 세상의 주민들 이야기입니다. 1장은 로맨스보다 판타지가 강합니다. 편당 4회로 나누어진 옴니버스 소설 입니다. 아무 이야..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62 선작: 7 추천: 19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백작님에게 나라를 [7]

    오예나| 2019.11.22 10:53

    나는 그저 이 약혼을 깨고 싶었을 뿐인데.... 대체 왜 이 질척한 치정의 주인공이 되어 있는 거지? 이거 아니야, 아니라고! 그녀가 아무리 고개를 저어도 소문은 빠르게 부풀어 갔고, 그렇게, 한때 슈테른의 수치로 불리던 그녀는 어느 새 팜므파탈 악녀가 되어있었다. * 이..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578 선작: 54 추천: 22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무법 기사의 달빛 로맨스 [25]

    백련낭자| 2019.11.22 10:31

    신비스러운 음악의 기운과 달빛으로 가득한 달봉산에 홀로 살던 K는 비밀이 가득한 남장 여인이다. 자신의 평생 친구이자 스승이었던 도사님의 명령으로 갑자기 세상 밖으로 내던져지게 되고 단 한 순간의 인연이었던 남자 혁을 만나 가슴아픈 사랑을 키우게 되고 갑작스레 실종된 그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76 선작: 8 추천: 1

    [로맨스판타지][판타지] 소원 소원 누가 말했나 [37]

    김심해| 2019.11.22 09:34

    미신 속에서 과학을 끄집어 내겠다는 거창한 프로젝트에 합류한 주인공, 한소원. 여기서 제일 미신 같은 건 ‘요정 친구의 후손’이라는 복잡한 타이틀 때문에 남들의 소원을 이뤄줄 수 있는 능력을 타고난 본인이다. 절대 능력을 쓰지말라는 쌍둥이 오빠의 잔소리에도 능력을 쓸 일은 계속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640 선작: 27 추천: 204

    [로맨스판타지][GL] 잊힌 신이 내리는 계절 [137]

    김물루| 2019.11.22 09:27

    몰락한 자작가의 후계자, 수배자의 아들, 반쪽짜리 마법사, 정체불명의 장학생, 자칭 ‘정식 거지’. 은으로 된 성문을 가진 거대한 도시, 제국의 수도에서 다섯 명의 청년들 앞에 피와 격랑과 변혁의 계절, 혁명의 시대가 시작된다. ※메인은 판타지입니다. GL 요소가 부수적으로 포..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2,553 선작: 341 추천: 1,059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후회하기엔 너무 늦어버린 [25]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라엘리아| 2019.11.22 09:25

    한 때는, 모든 것을 다 바칠 수 있을 정도로 당신을 사랑했다. 한 때는, 사교계에서 온갖 모욕을 다 받고, 당신의 정부가 나에게 독이 든 찻잔을 내밀어도 당신이 날 바라봐주기만을 기다렸다. 하지만, 이제는 아니다. 당신의 정부 탓에 나는, 나의, 나와 당신의 아이..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30,603 선작: 4,150 추천: 4,486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영애님은 자나깨나 남자조심 [9]

    일반작가 : 작가등록을 한 작가 Estheris| 2019.11.22 09:10

    빙의도 회귀도 환생도 아닌 소설 속으로 입수/나중에 알고보니 판타지 스릴러 소설속/영애님의 맘대로 장르 바꾸기~ 판타지 스릴러->로판/변맛여주/집착 남주/츤데레 남주 추락한 차안 싸늘한 주검으로 발견되어 죽었어야 했으나.. 360도 달라진 그녀의 인생. 예지에게 판타지의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856 선작: 60 추천: 57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발끝에 입을 맞추다 [59]

    후크J| 2019.11.22 09:01

    빈민가에서 삶을 연명하던 엘리아는 공작가에서 눈을 뜬다. 그녀를 잃어버린 딸이라고 하지만 무언가를 숨기는 공작가 사람들과 그녀를 음흉한 눈으로 바라보는 황가 사람들. 그리고 그녀를 지키기 위해 몸을 사리지 않는 루웬과 플란츠. "평생 나를 사랑하도록 해. 내가 원하..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4,224 선작: 529 추천: 606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흑막의 애완 호위가 되었다 [4]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딸기머랭| 2019.11.22 08:22

    수인들이 핍박받는 피폐 소설 속 고양이 수인으로 환생했다. 동족과 함께 평화로운 숲속에서 원작과 전혀 연관없는 삶을 살던 어느 날, 암흑 길드의 수장인 흑막 서브 남주가 찾아와 내 종족을 말살했다. 혼자 살아남아 길드로 끌려간 나는, 강제로 그의 호위가 되었다. 그런데, 원수로만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499 선작: 52 추천: 27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에녹의 서 [33]

    샛놀| 2019.11.22 08:18

    #뱀파이어#존댓말남#연하남#대형견남#집착남#철벽녀#냉정녀#까칠녀#판타지물#역사 “이 미친 새끼가… … 뭐?” 멱살을 쥔 손등에 시퍼런 핏줄이 드러났다. 잠시 멍청하게 허공을 응시하던 남자가 순간 느른하게 입매를 휘어 웃었다. 금세 가늘어진 눈이 느릿하게 여자를 훑었다. 고양이..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7,640 선작: 225 추천: 369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