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베스트

    로맨스판타지

    홈 > 작품 > 연재작품 >

    Plus+작품

    1/15 prev next

    ㆍ총 작품수 : 10,176 편  
         ~   
    • 날짜순
    • 조회순
    • 선작순
    • 추천순
    • 편수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뱀파이어 세계의 성녀 [91]

    동백양갱| 2020.01.26 21:38

    [여주시점 /남주시점 /뱀파이어 /황제 /성녀 /신 /마력 /이야기중심 /사건위주 /갈수록진지 /로판보다는판로 /성장물 /옴니버스 /세계관첫번째이야기 /전개느림주의 / 2-10부터3인칭 ] 치유의 마력 소녀 세영은 이세계로 넘어오자마자 역란에 휘말리며 운명처럼 2대 뱀파이어 황제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6,165 선작: 135 추천: 133

    [로맨스판타지][로맨스] 공작가는 이제 그만! [13]

    Dhzlehzldy| 2020.01.26 21:32

    "잘 들어,클로이디. 미카엘은 미친놈이야.우리 집에서 쟤랑 말도 섞지말고 눈도 마주치지마.나랑만 놀고 나랑만 얘기해." 거침없는 말투로 자신의 오빠를 까내리는 벨로나. "클로이디,오늘도 그냥 갈려고? 있는 그대로의 나를 봐주겠다고 말한건 너였잖아." 내..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3,888 선작: 211 추천: 171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시한부 기사님은 죽지 않는다 [18]

    잠자는감귤| 2020.01.26 21:20

    [전쟁물/기사 여주/시한부 여주/무심여주/황태자 남주/마탑주 남주/빙의 남주/남녀평등 제국/이름 대충 지음 주의] “르네인……인 것 같습니다.” 불치병. 태생부터 강하게 태어났던 그녀에게는 거리가 먼 단어였다. 시한부라는 것 역시 마찬가지였다. 태어나서부터 강하게 태어났고,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710 선작: 63 추천: 53

    [로맨스판타지][판타지] 홍옥의 세피라 [67]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흰가시장미| 2020.01.26 21:14

    [최애캐가 사망하고 식음전폐 울음폭발, 그녀는 뭔가 이상하다는 것을 눈치채야했다.] 이계마녀전기 홍옥의 세피라 [수정판] 정리 및 수정, 신규 에피소드 추가. * 여성향/역하렘/성장물/판타지 중심 * 개그+시리어스 단짠단짠/사이다x * 출간 계약작 (ㅅ´˘`)♡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2,653 선작: 395 추천: 616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올림포스 스캔들의 재구성 [3]

    아스피린한스푼| 2020.01.26 21:11

    아직 올림포스의 신들과 인간들이 어울리던 시절. 아티카의 젊은 왕 피닉스는 정찰을 하다 쓰러진 어린 병사를 발견했다. “취조하도록 데려 갈까요?” “그냥 이 자리에서 죽여라.” 그러나 어린 병사에게 칼이 내리치려는 순간 피닉스는 갑자기 칼을 들어 자신의 병사를 내리 쳤다. “아이야,..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5 선작: 4 추천: 0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릴리에의 유언 [37]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지금은2시| 2020.01.26 21:06

    “있잖아, 도련님.” 어떻게 말을 꺼내야 할까. 침대 옆에 의자를 끌어다 놓고 앉아 고민을 거듭하다 입을 열었다. “넌 날 너무 좋아하는 것 같아.” 내가 말해놓고도 도끼병 같아서 속으로 한탄하고 있는데, “응.” 놀랍게도 클로델이 순순히 수긍했다. “좋아해.” “…….” # 역키잡_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90,385 선작: 2,977 추천: 5,099

    [로맨스판타지][판타지] 비밀 황녀 [23]

    leamonheart| 2020.01.26 21:06

    남자에 관심없기로 유명한 소레나의 1황녀, 24번째 생일을 맞아 황제에게 요구한 선물은..? "아바마마, 생일날 받고 싶은 것이 생겼습니다." "무엇이냐?" 황녀의 가느다란 손가락은 눈앞의 미남자를 향하고... "저 자를 제게 주십시오. 가지고 싶습니다.&#..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3,544 선작: 106 추천: 118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황제간택 [5]

    예쁜한글| 2020.01.26 20:47

    왕국의 공주이자 왕위계승자인 앨리슨은 왕국의 법에 따라 삼개월 안에 신랑감을 선택해 다섯가지 관문을 통과해야 한다. 만약 신랑감을 구하지 못하거나 다섯가지 관문을 통과하지 못할 경우 영원히 국외로 추방당하는데…… 과연, 앨리슨은 관문을 통과할만한 능력을 갖춘 황제를 간택..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41 선작: 8 추천: 2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껍질속의 릴리아나 [67]

    유떼| 2020.01.26 20:45

    #기억력이 너무 좋아 #깊게 생각하고 싶지않은 #겉은 멀쩡한 척 #하지만 상처많은 여주 #다정 남주 #계략 남주 #팔불출 남주 #플러팅 남주 #큰 사건틀이 있으나 #잔잔한 흐름지향 #나름 치유물 #티키타카 누구도 될 거라 생각지 않던 황녀님을 황위에 올리는데 일조했다. 황제의 다섯..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8,423 선작: 233 추천: 241

    [로맨스판타지][판타지] 이미 마왕인데요? [10]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닉넴은블로| 2020.01.26 20:36

    용사가 찾아와 말했다. "마왕이 당신의 몸을 빼앗으려고 하고 있습니다." 그녀는 생각했다. '내가 마왕인데요?' [회귀남주/용사남주/마왕여주/먼치킨여주] . “당신의 장녀, 에넨시아 페르카루스께서 3년 후에 마왕에게 몸을 빼앗길 것이라는 계시가 내려왔습니..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256 선작: 146 추천: 108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로맨스 판타지 소설이 끝난 뒤에 [17]

    페리디| 2020.01.26 20:33

    "아가, 이곳은 소설 속이란다." 어머니께서 남기신 뜻 모를 한마디. 어린 나는 그 말을 이해하지 못했다. 그리고 얼마 지나지 않아... 나는 혼자 남았다. === 천재 공녀 세이나 예린 크리스토. 공작은 전쟁에서, 공작 부인은 사고로 5살때 세이나를 홀로 남기고 떠났..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345 선작: 57 추천: 25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그 남자의 악공 [50]

    77페스티벌작가 : 77페스티벌 참가한 작가 마상상마| 2020.01.26 20:31

    /남장여주물/연산군배경/ 밴드그룹 아이돌이자, 잘나가는 천재 음악가 현주. 우울한 기분에 잠들다가..눈떠보니 조선시대? 미친사람들이 득실거리는 세상, 먹고살기 위해서는 연주해야 한다. 근데, 저 남자는 내 연주가 마음에 든거야? 내가 마음에 든거야? 본격 조선..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2,138 선작: 43 추천: 42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무협에서 온 레이디 [2]

    인기작가 : 베스트 지수 100,000이 넘은적이 있는 작가 undine| 2020.01.26 20:25

    [무협에서 로판빙의 / 악녀조연빙의 / 세계관 최강자 여주 / 여주를 막을 수 있는 유일한 존재인 남주 ] 화산파의 기대 받는 신진이었던 곽 연은, 무술을 쓰지 못하는 몸으로 오 년을 살다가 비참한 죽음을 맞는다. 그리고 눈을 떴을 때는 서양 로판 소설의 안이었다. 그것도 하필이..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16 선작: 26 추천: 2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아우람 : 하늘의 수호자 [102]

    푸돌이곰| 2020.01.26 20:19

    ‘유일하게 목소리를 들을 수 있는 존재’를 다섯 번이나 말한 것을 경계했어야 했다. 영악한 신. 나를 홀렸던 것이 틀림없다. 슬슬 지루하다고 생각했을 때, 왜인지 귀찮아 질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던 그 때, 귀걸이를 뺐어야 했다. 어차피 귀걸이가 매개인줄 몰랐으니 ..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654 선작: 14 추천: 2

    [로맨스판타지][로맨스판타지] 눈을 떴더니 그곳은 화원이었습니다 [19]

    노란감귤| 2020.01.26 20:17

    형형생색의 꽃들과 어디서 보지 못 했던 아름다운 나무가 보였다. 그 이름도 휘황찬란한 '화원'이라고 한다. 그런데 여기가 삶의 마지막 장소라니. 단순히 꿈이라고 생각했던 곳이 영혼이 환생하는 곳일줄은 몰랐다. 딱 그쯤에서 멈추면 좋으련만, 화원과 나의 연결고..

    선호작 등록 보기

    조회: 191 선작: 11 추천: 2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