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베스트

      패러디

      홈 > 작품 > 연재작품 >

      연재편수 go 첫회보기 작품용량 449.79 Kbytes

      최근등록일2017.08.04 01:50| 연재시작일2017.01.03

      조회113,120|추천1,351|선작747|평점5

      • twitter
      • facebook
      등록된 공지사항이 없습니다.

        59

        소제목 회차 용량 날짜 조회 추천 코멘트
        47. 59 회 12.3K 17/08/04 435 12 4
        46. 58 회 7.5K 17/07/06 356 8 5
        45. 57 회 10.2K 17/06/16 383 11 4
        44. 의외의 손님 56 회 8.9K 17/06/10 398 14 4
        43. 아무 문제없는 편이다. 55 회 10.0K 17/06/10 359 13 2
        42. 54 회 6.4K 17/06/09 381 13 4
        41. 53 회 7.6K 17/06/06 391 13 7
        40. 별의 여행자의 저력. 52 회 10.3K 17/06/05 426 11 7
        39. 던전 난이도가 너무 쉬었지? 업데이트 들어간다. 51 회 12.8K 17/06/04 420 10 5
        38. 이제와서는 이 이야기의 흐름을 작가조차도 짐작할 수 없다. 50 회 7.7K 17/06/04 424 9 4
        37. 어떤 자까의 인생 목록. 49 회 6.8K 17/06/03 421 8 7
        36. 그의 이야기. 48 회 7.7K 17/06/03 464 12 5
        어떤 미치광이들이 좋을까? 47 회 0.4K 17/06/02 469 6 7
        자소설이닷! 46 회 13.9K 17/06/01 503 14 9
        자까의 정신은...지금. 45 회 0.2K 17/05/30 533 9 5
        35. 둠 슬레이어....그 위대한 시작. 44 회 6.1K 17/05/28 630 14 9
        34. 이후 엉망진창 해버렸습니다. 43 회 7.1K 17/05/27 709 16 8
        외전 - 잡소리를 늘어놓아 보았다. 42 회 6.6K 17/05/27 590 14 7
        33. 그러니까 여기가 바로 시공의 폭풍이라는 거지? - by 불운 41 회 10.9K 17/05/26 707 15 7
        32. 오티누스 파밀리아. 40 회 6.4K 17/05/25 703 14 5
        다시 쓰는 성서 이야기. 39 회 3.4K 17/05/25 697 14 7
        (외전)-나는 심심하다. 고로 쓴다. 외전을 38 회 9.0K 17/05/25 752 15 10
        31. 킁킁, 어디선가 해산물 비린내가 나지 않아? 37 회 6.6K 17/05/23 795 15 6
        30. 지극히 평범한 파티 플레이 중입니다. 36 회 8.1K 17/05/22 805 17 8
        29. 벨/릴리/벨프....이상적인 파티가 완성되었군. 35 회 13.6K 17/05/21 839 16 9
        3차 창작을 해보았다.-그런데 뭔가 실패한 것 같다. 34 회 3.9K 17/05/20 855 12 8
        갑자기 뜬금없지만. 혹시 이 패러디 보는 사람중에 조아라에 글올리는 사람 없나요. 33 회 1.0K 17/05/20 871 12 20
        28. 오늘 내용을 이해했다고 생각하는 인간은 사실은 아무것도 이해하지 못한 것이다. 32 회 10.8K 17/05/19 953 18 13
        27. 너의 이명은.... 31 회 11.1K 17/05/17 1,053 18 9
        26. 『나는 나쁘지 않아.』와 평온을 추구하는 르나르 30 회 6.7K 17/05/14 1,084 16 17
        25 비록 광기가 그대를 잡아먹을 지라도..... 29 회 7.0K 17/05/13 1,155 19 11
        24. 그의 발전 어빌리티는 특이하다. 28 회 7.9K 17/05/13 1,171 17 11
        27 회 6.4K 17/05/12 1,165 20 12
        23. 이런 것을 보다가는 우리 다같이 미쳐버리고 만다. 26 회 8.8K 17/05/11 1,143 21 6
        외전-한국에서 취업을 추구하면 안되는 걸까? 25 회 3.8K 17/05/09 1,133 21 10
        22. 가끔은 오라리오 외부도 살펴봐보자. 24 회 7.2K 17/05/09 1,193 18 8
        21. 문득 기분나쁘다고 생각해버렸다. 23 회 6.4K 17/05/08 1,259 20 7
        20. 참고로 말하지만 작가는 제정신이다. 22 회 7.8K 17/05/07 1,458 22 14
        (외전?) 오오오오오오 위대한 라리오. 누군가는 헬 라리오라 부르겠지. 21 회 2.7K 17/05/06 1,459 15 16
        19. 먹거리 X 파일 소마의 원료는 과연 무엇인가? 20 회 5.1K 17/05/05 1,474 18 11
        18. 그 포션집은 과연 뭘 팔고있길래 아주 적은 손님으로, 매일같이 파리만 날리면서 유지되고 있을까? 19 회 6.3K 17/05/05 1,527 21 11
        17. 슬럼프?, 슬럼프!, 슬럼프!? 18 회 6.9K 17/04/30 1,615 21 9
        16 어라? 이거 괜찮은거 맞아? 당신들 제 정신으로 이 글 읽는거야? 17 회 7.5K 17/04/28 1,698 14 8
        15. 과거에는 늘 그렇듯이 답이 존재한다. 그리고 우리는 늘 그렇듯이 답을 찾을 것이다. 16 회 7.3K 17/04/28 1,822 24 9
        14. 의도된 악의는 존재하지 않는다. 15 회 8.4K 17/02/15 2,357 33 14
        13. 헤스티아가 정상이라고는 안했다. 14 회 8.2K 17/02/11 2,600 29 6
        12. 동족혐오는 일어나지 않았다. 13 회 7.8K 17/02/05 2,539 29 7
        11. 그 만남은 생각보다 운명적이었다. 12 회 7.7K 17/02/03 2,776 33 13
        10. 대장장이는 뼈와 살로 무기를 만든다. 11 회 11.9K 17/01/31 3,253 32 14
        9. 파룸소녀는 유열을 추구한다. 10 회 10.1K 17/01/27 3,545 32 17
        8. 위기속에 영웅들은 나타난다. 9 회 7.7K 17/01/25 4,232 42 14
        7. 『아아, 정말이지 해피엔드야』 8 회 9.8K 17/01/18 4,736 47 6
        6. 아무래도 사고를 친것 같습니다. 7 회 9.6K 17/01/17 5,183 51 7
        5. 그거 제가 했습니다. 6 회 9.4K 17/01/14 5,417 52 7
        4. 낭자애를 만나러 갑시다. 5 회 8.4K 17/01/08 6,044 59 5
        3. 미친짓은 스테이터스다! 4 회 10.3K 17/01/05 6,896 61 11
        2. 자가발전중이면 문 확인은 필수! 3 회 7.9K 17/01/04 7,242 63 10
        1. 내 이름은 벨 크라넬 미친놈이죠. 2 회 6.9K 17/01/03 9,124 73 13
        토끼가 되었다....응? 1 회 0.6K 17/01/03 9,498 55 7
        목록

        TOP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