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진실을알려준다 의 다른작품

실시간 베스트

      일반작품

      홈 > 작품 > 연재작품 >

      전쟁과 사랑(소설 2차 세계대전)
      / 출판작가 : 전자책 및 종이책 출판경험이 있는 작가 세상진실을알려준다

      연재편수 go 첫회보기 작품용량 1765.08 Kbytes

      최근등록일2020.06.01 05:09| 연재시작일2015.10.01

      조회3,598|추천20|선작32|평점5

      • twitter
      • facebook
      등록된 공지사항이 없습니다.

        209

        소제목 회차 용량 날짜 조회 추천 코멘트
        2차 바다사자 작전 시작, 1941년 봄 북대서양 해전~ 209 회 15.4K 20/06/01 1 0 1
        208 회 31.0K 20/05/30 2 0 1
        207 회 11.4K 20/05/29 1 0 1
        206 회 4.7K 20/05/29 2 0 1
        205 회 30.0K 20/05/21 2 0 1
        연합군 최초 대승리. 동아프리카 지역 에티오피아 수복~ 204 회 21.0K 20/05/18 2 0 1
        북아프리카의 독일군. 203 회 20.1K 20/05/15 2 0 1
        2차 바다사자 작전 시작, 1941년 봄. 202 회 12.9K 20/05/13 1 0 1
        크게 지고 만 이태리군 201 회 19.8K 20/05/11 3 0 1
        # 완전한 암호기 독일 에니그마, 그러나 한번 정보가 새자 무용지물이 돼...!! 200 회 6.1K 20/05/08 2 0 1
        교만한 무솔리니의 실책. 199 회 15.1K 20/05/05 4 0 1
        베르타와 괴링. 198 회 6.6K 20/05/01 5 0 1
        197 회 7.2K 20/04/29 5 0 1
        196 회 5.9K 20/04/26 4 0 1
        195 회 4.3K 20/04/24 7 0 1
        유대인선별 맡은 괴링... 그런데 저하고 똑같은 사람이??~ 194 회 12.7K 20/04/22 3 0 1
        193 회 5.7K 20/04/19 3 0 1
        끔찍한 인간의 가죽 기름 머리털 제품들 192 회 12.0K 20/04/17 3 0 1
        # 2차대전 중 유태인 독일인 간의 사랑이야기 영화들!!~ 191 회 13.0K 20/04/16 9 0 1
        # 인간백정 히틀러 힘러가 동물에겐 뜻밖에 애호가??~ 190 회 6.6K 20/04/11 5 0 1
        포르노사진이 아우슈비츠에서 막 나와~!! 189 회 4.8K 20/04/08 6 0 1
        188 회 4.4K 20/04/07 11 0 1
        부총통과 동명이인, 아우슈비츠 소장. 187 회 12.8K 20/04/05 3 0 1
        # 독일, 以夷制夷하려다가 크게 당해!~ 186 회 9.6K 20/04/03 4 0 1
        미국공군, 영국에 합세하다!~ 185 회 10.9K 20/03/31 3 0 1
        차츰 가랑비 옷젖는 꼴로 피해보는 영국공군. 184 회 11.2K 20/03/30 2 0 1
        게토로 다시 도망친 아브람, 그러나?~ 183 회 7.9K 20/03/27 3 0 1
        182 회 12.7K 20/03/24 2 0 1
        독일인 빈츠가 가르쳐준 아우슈비츠 참상. 181 회 19.6K 20/03/22 7 0 1
        반 히틀러 조직 독일인 하인리히와의 만남 180 회 11.9K 20/03/19 5 0 1
        게토에서 밀수를 하던 아브람. 179 회 10.7K 20/03/16 3 0 1
        옛 원수 홀스트를 만남. 178 회 10.0K 20/03/15 3 0 1
        카잘스키 일가. 177 회 14.6K 20/03/14 2 0 1
        독일의 영국폭격 사실상 사라짐. 176 회 2.9K 20/03/12 4 0 1
        # 일독이 왜 항공전에서 후반엔 깨졌나?? 비인도적인 조종사사용방식 때문~ 실제로 초반엔 그들이 훨씬 강했다. 175 회 6.3K 20/03/10 2 0 1
        독일조종사들 귀순에 큰 도움을 준 헤스의 고발품들 174 회 4.9K 20/03/08 3 0 1
        헤스가 고발하여 알게 된 유태인대학살과 박해 실상. 173 회 10.0K 20/03/05 4 0 1
        런던 도착~ 윈스턴 처칠을 만난 헤스. 172 회 14.4K 20/03/03 4 0 1
        [에피소드 9] 이탈로 발보, 이태리의 헤스. 비참한 죽임당한 그 나라의 제갈량~ 171 회 8.1K 20/02/29 4 0 1
        공항에 도착해 독일을 떠나는 4사람. 170 회 12.5K 20/02/28 3 0 1
        가자, 아우스부르크 공항으로!!~ 169 회 13.5K 20/02/26 2 0 1
        헤스가 도망친 이유는?... 168 회 13.3K 20/02/24 3 0 1
        167 회 17.5K 20/02/22 5 0 1
        # 종군위안부는 기실 일본보다 독일이 더 심해! 단지 동서양 여자 정조값 다른 탓?~ 166 회 10.3K 20/02/21 7 0 1
        헤스의 망명동기. 165 회 7.9K 20/02/21 3 0 1
        164 회 27.9K 20/02/20 2 0 1
        # 민족을 위해 나를 희생? 다 위선이자 거짓! 비현실적 거짓말 말지!!~ 163 회 13.1K 20/02/18 4 0 1
        영국에 귀순해 독일을 폭격하는 독일군 조종사들!!~ 162 회 9.5K 20/02/18 5 0 1
        # 나치판 정신대들~ 독일군들의 수없이 많은 유태인 여성들 성폭행 사건. 161 회 13.7K 20/02/16 9 0 1
        완전 벽돌더미 폐허로 변한 쾰른 보고 기절한 히틀러!!~ 160 회 16.8K 20/02/14 5 0 1
        불타는 쾰른. 159 회 7.5K 20/02/14 4 0 1
        158 회 4.6K 20/02/13 5 0 1
        # 미련한 지도자들 때문에 나라 망한다. 적군이 아닌 자기의 권위주의에 패망한 독일일본!!~ 157 회 5.3K 20/02/13 5 0 1
        밀레니엄 대공습~ 쾰른 대폭격. 156 회 5.4K 20/02/11 3 0 1
        155 회 4.8K 20/02/09 4 0 1
        154 회 8.6K 20/02/09 3 0 1
        우크라이나 유태인 학살. 153 회 3.8K 20/02/08 5 0 1
        152 회 8.4K 20/02/06 3 0 1
        독일을 폭격하게 된 전 독일조종사 헬무트. 151 회 9.0K 20/02/04 2 0 1
        150 회 3.4K 20/02/02 2 0 1
        149 회 8.7K 20/02/01 2 0 1
        독일공군 헬무트와 영국여군 헬렌의 사랑~ 148 회 10.6K 20/01/30 11 0 1
        # 강제징용은 2차대전 중 일본만 했나?~ 터무니없는 소리. 미영이 더 지독하게 많이 했다. 147 회 8.7K 20/01/25 10 0 3
        美人計를 이용한 독일조종사 전향작전. 146 회 6.3K 20/01/25 3 0 1
        145 회 12.4K 20/01/23 3 0 1
        독일군 조종사들 포섭 작전!!~ 144 회 11.0K 20/01/22 4 0 1
        영국의 딜레마. 조종사 부족~!! 143 회 8.9K 20/01/21 3 0 1
        142 회 3.9K 20/01/20 3 0 1
        141 회 11.1K 20/01/19 6 0 1
        밀레니엄 대폭격!~ 독일에 대한 보복 대형폭격 시작. 140 회 9.0K 20/01/18 4 0 1
        139 회 7.6K 20/01/15 6 0 1
        베틀오브브리튼 전 겨우 승리 후의 일들!!~ 138 회 4.3K 20/01/13 6 0 1
        137 회 5.1K 20/01/13 5 0 1
        [참고] 유태녀 독일남의 사랑이야기 대표적 실화!! 한나 아렌트의 이야기. 136 회 3.2K 20/01/11 12 0 1
        마침내 시작된 독소개전, 히틀러 스탈린을 배신하다~!! 135 회 3.9K 20/01/08 9 0 1
        134 회 7.8K 20/01/07 10 0 1
        133 회 9.5K 20/01/06 13 0 1
        마가레트를 구명하기 위해 애쓰는 헤스. 132 회 6.0K 20/01/04 5 0 1
        131 회 5.0K 20/01/03 4 0 1
        [에피소드 8] 1940년 9월 18일에 바다사자 작전은 취소되었나??~ 130 회 6.5K 19/12/31 5 0 1
        영국항공전의 막바지 이모저모~!! 129 회 5.4K 19/12/28 5 0 1
        128 회 6.0K 19/12/27 3 0 1
        127 회 5.5K 19/12/27 7 0 1
        [에피소드 7] 1943년 크리스마스!~ 독일군들 때문에 망쳐!! 126 회 2.2K 19/12/25 8 0 1
        헤스 관사에서의 반년 역사. 125 회 6.1K 19/12/25 7 0 1
        124 회 8.2K 19/12/24 7 0 1
        헤스 관사로 간 마가레트. 123 회 6.4K 19/12/22 8 0 1
        그간의 사연. 122 회 7.6K 19/12/21 9 0 1
        헤스의 관사, 마가레트가 왜 여기에??~ 121 회 8.4K 19/12/17 5 0 1
        유태인 경찰에 잡힌 절친 마리아~ 120 회 7.6K 19/12/17 6 0 1
        119 회 12.2K 19/12/16 4 0 1
        118 회 3.8K 19/12/16 5 0 1
        굶어죽어가는 유태인 동포들을 살린 사라. 117 회 9.4K 19/12/14 4 0 1
        바르샤바 게토, 사라 에베르트의 이야기들. 116 회 7.9K 19/12/14 3 0 1
        115 회 12.2K 19/12/11 7 0 1
        114 회 4.7K 19/12/11 4 0 1
        결국 영국상륙작전을 포기하게 된 독일!!~ 113 회 6.2K 19/12/09 6 0 1
        112 회 16.1K 19/12/08 7 0 1
        영국항공전~! 레이더의 위력. 111 회 16.9K 19/12/07 11 0 1
        # 불빠이긴 독일남자들도 마찬가지~!! 전후 독일 안 돌아가려고 프랑스여친 만들기 유행~ 110 회 10.1K 19/12/06 13 0 1
        사라 에베르트와 독일군 사관 에릭 도르프의 이야기. 109 회 7.5K 19/12/06 7 0 1
        108 회 6.6K 19/12/05 5 0 1
        # 불빠인 당시 독일여자들~ 동프로이센 여자들 프랑스포로들에게 몸주고돈주고 온갖 추잡한 짓 소개!!~ 107 회 21.0K 19/12/02 16 0 1
        바르샤바 게토, 사라 에베르트의 이야기. 106 회 5.1K 19/12/01 7 0 1
        [에피소드 6] 영국 폭격왔다 추락해 잡힌 한 독일조종사 이야기. 105 회 12.1K 19/11/30 8 0 1
        # 히틀러는 '대영제국 빠돌이' 라 영국과 싸우길 싫어했다. 같은 게르만족끼리 동족상잔은 싫다!!~ 104 회 6.3K 19/11/30 11 0 1
        영국 항공전~!! 베틀오브브리튼 전 당시의 에피소드. 103 회 7.5K 19/11/30 4 0 1
        102 회 7.9K 19/11/30 5 0 1
        # 스탈린과 소련인민, 그리고 오늘날 한국인들, 무사안일하다 날벼락 맞지 마라~!! 101 회 15.0K 19/11/29 13 0 1
        [에피소드 5] 안네의 첫 사랑, 하리!!~ 100 회 2.3K 19/11/27 4 0 1
        판단 일가와 만나다. 99 회 9.1K 19/11/25 6 0 1
        새로운 은신처로!~ 98 회 5.9K 19/11/24 7 0 1
        안네프랑크 일가에게 온 변고. 97 회 6.2K 19/11/22 5 0 1
        96 회 10.0K 19/11/22 4 0 1
        베틀오브브리튼전, 드디어 시작!~ 그 치열한 현장. 95 회 4.0K 19/11/18 3 0 1
        94 회 11.4K 19/11/18 3 0 1
        카잘스키 일가 이야기로~!! 93 회 6.1K 19/11/18 5 0 1
        다시 안네 프랑크의 이야기로~ 92 회 7.2K 19/11/18 5 0 1
        91 회 2.5K 19/11/16 2 0 1
        [참고] "좋아 그럼 런던을 게르니카처럼 만들어주지!!" 히틀러가 이때 한 소리!~ 90 회 3.2K 19/11/13 6 0 1
        # 폭격은 초반엔 독일이 유리, 하지만 후반엔 영국이 압도해~ 89 회 6.5K 19/11/12 7 0 1
        영국 점령하면 독일군들에게 성폭행당한다는 유언비어~ 88 회 7.9K 19/11/12 4 0 1
        87 회 7.1K 19/11/12 6 0 1
        # 나치독일 유태인학살의 원인과 책임. 86 회 14.5K 19/11/09 12 0 1
        [참고] 獨伊日이 깨진 건 여자인구 활용을 못한 탓일 뿐!~ 85 회 2.2K 19/11/07 17 0 1
        마침내 시작된 영국본토 침략전, 바다사자 작전~ 84 회 3.2K 19/11/06 10 0 1
        83 회 5.5K 19/11/03 10 0 1
        82 회 4.0K 19/11/02 9 0 1
        마다가스카르 계획 백지화~ 아우슈비츠 건설 시작. 81 회 7.9K 19/10/30 9 0 1
        80 회 7.0K 19/10/26 9 0 1
        히틀러와 안네프랑크, 두 주인공의 이때 심정. 79 회 5.8K 19/10/25 11 0 1
        [에피소드 4] 독일 제갈량 헤스, 나치독일 군략은 다 이 사람이 지어내!!~ 78 회 11.8K 19/10/24 6 0 1
        [참고] '아르덴 늪지대'를 믿은 프랑스, 자연의 방벽을 너무 믿었다?~ 77 회 2.8K 19/10/22 12 0 1
        프랑스 패망~ 나치에 점령되다. 76 회 6.9K 19/10/21 11 0 1
        75 회 3.4K 19/10/20 9 0 1
        덩케르크 철수 작전. 74 회 9.4K 19/10/19 8 0 1
        73 회 7.7K 19/10/18 9 0 1
        나치독일~ 프랑스 전면 침략 개시!! 72 회 12.0K 19/10/17 10 0 1
        [참고] 기묘한 동맹, 美英, 히틀러는 사실 대영제국 찬양론자였다?~ 71 회 2.6K 19/10/15 11 0 1
        # 독일인과 유태인 러브스토리는 獨逸男 猶太女가 압도적 예?~ 70 회 9.0K 19/10/14 13 0 1
        독일 공군의 대활약. 69 회 7.7K 19/10/13 9 0 1
        나치독일 제갈양 헤스의 기막힌 계략!!~ 노르웨이 공략전. 68 회 6.5K 19/10/11 8 0 1
        67 회 12.2K 19/10/10 7 0 1
        이 때의 폴란드~ 에베르트가 사라자매의 이야기. 66 회 11.6K 19/10/10 8 0 1
        65 회 12.2K 19/10/09 9 0 1
        독일, 프랑스 침략계획~ 64 회 9.7K 19/10/08 8 0 1
        63 회 6.3K 19/10/07 7 0 1
        62 회 9.7K 19/10/05 10 0 1
        61 회 10.2K 19/10/03 12 0 1
        나치독일의 제갈량~ 부총통 루돌프 헤스. 60 회 5.2K 19/10/02 12 0 1
        폴란드 정복~ 자축하는 히틀러와 나치당. 59 회 3.9K 19/10/01 14 0 1
        함락된 폴란드 바르샤바의 유태인 자매. 사라와 린다 에베르트!~ 58 회 5.0K 19/09/30 11 0 1
        [참고] 폴란드는 '참호' 를 믿고 독일과 전쟁을 결심했다?~ 57 회 2.1K 19/09/29 14 0 1
        가자!~ 폴란드로. 2차세계대전 마침내 발발!! 56 회 6.6K 19/09/28 8 0 1
        55 회 6.4K 19/09/28 14 0 1
        # 앞서 소개한 1936년 에티오피아 전쟁을 배경으로 한 영화, '에너미토커' !!~ 54 회 6.6K 19/09/27 7 0 1
        [참고] 30년대... 대공황 강타, 유럽엔 전운 감돌아!~ 53 회 4.3K 19/09/27 13 0 1
        폴란드 침략 준비~ 52 회 2.4K 19/09/26 12 0 1
        51 회 4.1K 19/09/25 17 0 1
        히틀러를 찾아온 연인 에바브라운~ 50 회 3.2K 19/09/23 17 0 1
        # 2차대전의 원인과 결과는 대체 무엇일까??~~ 49 회 8.2K 19/09/22 15 0 1
        독일의 뮌헨 영프독이 회담. 수테텐 지방 병합~!! 48 회 10.9K 19/09/22 15 0 1
        47 회 10.4K 19/09/21 10 0 1
        [에피소드 3] 캐디와 히틀러가 결혼했다면?? 2차대전은 절대 안 일어났다?~ 그게 진실. 46 회 8.7K 19/09/21 15 0 1
        [에피소드2] '사운드오브뮤직' 오독합방 때 한 일가의 이야기. 45 회 6.8K 19/09/21 13 0 1
        # 놀랍게도 미국흑인인권에 제일 이바지한 잔 히틀러??~ 44 회 6.8K 19/09/20 19 0 1
        히틀러의 복수. 43 회 9.2K 19/09/19 12 0 1
        墺獨合邦(오독합방). 42 회 6.5K 19/09/18 16 0 1
        독일 공군조종사 후보생 아브람과 헬무트. 41 회 8.5K 19/09/17 12 0 1
        시작된 유태인 탄압~ 40 회 6.0K 19/09/16 17 0 1
        게르니카~ 스페인내전 점점 심화, 그리고 참혹화!~ 39 회 6.0K 19/09/15 13 0 1
        38 회 8.5K 19/09/15 15 0 1
        # 독일, 일본 서로 잘못을 성토하는데...? 과연 한국인들 편견이 맞을까??~ 37 회 4.0K 19/09/13 22 0 1
        스페인내전 전면개입...!! 36 회 6.6K 19/09/12 18 0 1
        스페인 왕당파의 비겁한 밀사. 그리고 스페인내전 개입!~ 35 회 5.1K 19/09/10 18 0 1
        # 특전유보트 영화 유튜브에서 연재되는 곳. 34 회 0.1K 19/09/09 21 0 1
        폴란드 유태인 사라 에베르트네 집안 이야기. 33 회 6.3K 19/09/09 14 0 0
        추축국들의 본격 침략 시작. 32 회 4.2K 19/09/06 13 0 0
        # 2차대전 최고의 허접데기 군대는 어느 나라 군댈까??~ 31 회 5.5K 19/09/04 26 0 0
        이태리의 침략, 아프리카 에티오피아 침공!!~~ 30 회 9.1K 19/09/02 13 0 0
        29 회 4.4K 19/08/31 11 0 0
        28 회 6.1K 19/08/29 14 0 0
        27 회 6.0K 19/08/27 17 0 0
        26 회 5.5K 19/08/26 15 0 0
        25 회 8.7K 19/08/25 16 0 0
        국제연맹의 허실~ 24 회 7.9K 19/08/24 18 0 0
        23 회 10.3K 19/08/23 25 0 0
        [유머] 히틀러와 폴란드 병사, 우문현답이긴 정말 맞지만~ 22 회 1.3K 19/08/22 26 0 0
        네덜란드로 떠난 안네프랑크 일가. 21 회 10.6K 19/08/21 22 0 0
        # 2차대전 전후의 세계 사정. 20 회 6.9K 19/08/18 29 0 0
        파울의 약혼녀 벤더 슈마허. 19 회 10.0K 19/08/18 27 0 0
        18 회 5.8K 19/08/15 30 0 0
        오토 프랑크의 과거사. 17 회 2.8K 19/08/11 22 0 0
        16 회 4.4K 19/08/10 25 0 0
        나치탄압을 피해 국외로 이민가려는 빌헬름 일가 15 회 6.1K 15/10/26 68 0 0
        14 회 8.9K 15/10/26 81 0 0
        [에피소드 1] 안네 프랑크의 탄생 이야기 13 회 2.4K 15/10/24 65 0 0
        카잘스키 일가 12 회 18.0K 15/10/24 63 0 0
        안네 프랑크네 집안사정 11 회 7.1K 15/10/20 86 0 0
        독일을 부흥시킨 히틀러의 케인즈식 경제처방 10 회 4.9K 15/10/20 73 0 0
        9 회 7.4K 15/10/17 94 2 0
        8 회 15.4K 15/10/14 145 2 0
        # 왜 히틀러와 나치당은 유태인들을 잡아죽였는가??~ 7 회 9.2K 15/10/13 153 3 1
        부흥하는 독일 6 회 6.1K 15/10/13 119 2 0
        여자의 질투 5 회 10.6K 15/10/09 120 2 0
        1936년 8월, 베를린올림픽 4 회 10.8K 15/10/04 149 2 0
        3 회 6.8K 15/10/01 195 3 0
        2 회 7.7K 15/10/01 222 2 0
        머리말, 프롤로그 1 회 7.6K 15/10/01 333 2 5
        목록

        TOP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