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베스트

      작품 서평

      홈 > 작품 > 작품서평 >

      기간트리카 데이브레이크!
      / 프리미엄작가 : 프리미엄란에서 연재할 수 있는 작가 강옆금빛소나무

      연재편수 go 첫회보기 작품용량 6754.4 Kbytes

      최근등록일2020.09.23 00:07| 연재시작일2018.03.23

      조회2,458,281|추천87,680|선작10,503|평점비허용

      • twitter
      • facebook
      시작하려면 지금! 바로 지금!!
      노미루 추천 2/2020.09.16


      어째서냐고 묻는다면 이 작품, 기간트리카 데이브레이크!는 곧 완결이 날 예정이기 때문에 시작하려면 지금 당장 시작하는 것이 좋다. 장장 300여화가 넘는 귀여운(재경이의 짠내나는 역사가 고스란히 기록된) 분량이 이북으로 개정될 때 내용이 대폭 수정되면서 용량이 줄어든다고 하니 김류제 신리 새끼와 말랑뽀짝큐티키치키치깜찍레인보우선샤인마이릳를스윗슈가아기고양이 재경이의 눈물나는 대서사시를 >>부담없이<< 즐기려면 지금!! 조아라!!에서 기간트리카 데이브레이크!를 검색해서 읽어보는 것을 매우 추천한다. (물론 무료연재중인 지금도 심장에 부담은 간다. 재경아! 내가 니 랜선가짜할미다!) 독자는 이미 통장장전하고 기다리고 있지만 지금 조아라에서 안보고 나중에 유료 발행처에서 이북으로 15권 사려면 부담스러워할거 다 안다. 그러니까 나중에 후회하고 질질짜다가 어둠의 경로에서 불따 받지말고 속 편히 정신 연재처에서 보길 바란다.
      작가님 지인도 아니고 그저 일개 독자일 뿐이지만 꼬꼬마 시절부터 온갖 음습남오타쿠들의 저열한 욕망이 투여된 남성향 컨텐츠에서 신명나게 덕질을 하면서 홀로 남주인공(플레이어)과 남성NPC를 엮어먹던 낙으로 근근하게 음침오타쿠 생활을 하던 애달픈 시절을 떠올리게 하는 수작이며, 가벼운 라노벨 남성향 미연시 하렘물의 탈을 쓴 주인공들의 성장서사물이라는 생각이 든다.(초반에 나름 착하고 순했던 김류제가 점점 집착과 욕심으로 재경이를 힘들게 하고 후반부에서는 인권을 바람에 흩날리게 만드는 것도 성장이라면 성장인가...)
      전국도서관 813.7 현대문학 청소년 권장도서에 올라 있어도 이상하지 않을 것이라는 생각이 든다.(그러나 청년들 사이에서 권장도서가 되어 있을 것이다.) 학원물이기 때문에 가벼운 부분은 확실히 학원물 애니메이션의 한 장면이 스쳐지나갈 정도로 시원하고 부드럽게 묘사 되어 있는 반면 미세한 복선과 깊고 진한 피폐구간(...일명 신재경 굴림의 절정구간과 소멸구간) 또한 간장이 끊어질 정도로 절망적이다...(작가님 후기: 해피엔딩입니다~^^, 이정도면 나름 괜찮지 않나요? 등등의 말을 하셨지만 독자들이 기간트 한 화당 흘린 눈물로 아마존 녹지 재건이 가능했을 정도다.)
      재경이가 얼마나 불쌍한지 독자들이 김류제 신리를 죽이거나 현생의 재경이는 잘생긴 벤츠선배와 알콩달콩 사랑을 하고 환생하여 3만년 뒤 드디어 재경을 손에 넣는 류제 엔딩을 내거나, 작가님이 BL에서 HL로맨스판타지로 넘어가도 독자들이 모른 척 해준다고 대동단결을 했으나 후반부에는 제대로 김류제 신리를 복지해주니(재경이는?) 우리 귀엽고 불쌍하고 에로잡지만 봐도 놀라 굳어버리는 순진하였으나 인생이 에로잡지보다 더 AV처럼 되어버린 재경이는 건강도 되찾고 명예도 얻고 첫 친구를 잃었지만 대신 사랑을 얻고 경사가 아닐 수 없다. 곧 노블도 두 편 올려주신다고 작가님 본인의 SNS계정에서 말한 바가 있다.(사실 2만편이라고 쓰시려고 했는데 '만'자를 빼먹으신 게 아닐까 의심이 든다.) 김류제와 재경이의 즐거운 식사시간 이후 니냐롯트 황제와 재경이의 국혼이 있을 예정이니 실시간으로 결혼을 축하해주려면 지금부터 기간트리카 데이브레이크!를 시작하는 수밖에 없다. 결론은 기간트리카 데이브레이크를 봐달라는 소리다. 그럼 이만.

      작가님 건필하세요 사랑해요~~♡

      //⌒⌒\
      ಅ|༶工⌣工༶)ಅ ~~♡
      () ()

      조회수 : 158|추천 2 추천

      코멘트의 코멘트가 있습니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