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베스트

    작품 서평

    홈 > 작품 > 작품서평 >

    연재편수 go 첫회보기 작품용량 835.3 Kbytes

    최근등록일2019.09.17 00:01| 연재시작일2019.07.23

    조회556,994|추천39,411|선작12,327|평점비허용

    • twitter
    • facebook
    • [로맨스판타지] 아름다운 소설 

      글을 읽으면서 아름답다고 느낀 몇 안되는 소설이에요. 읽으면서 너무 설레네요.

      미끈 추천 0 / 2019.09.01

      덧글 : 0 조회 : 98

    • [로맨스판타지] 밤하늘에 반짝이는 별같은 아름다운.. 

      지금껏 읽은 어떤 동화보다 환상적이고 아름다운 작품*^^*이렇듯 꿈같이 행복한 시간을 주신 작가님~사랑하고 존경합니다

      트라이엄프 추천 0 / 2019.08.26

      덧글 : 0 조회 : 141

    • [로맨스판타지] 읽으세요 

      아무 말도 필요 없어요. 읽.으.세.요 깨발랄(?)매력통통 로맨스입니다.

      두비디밥 추천 0 / 2019.08.21

      덧글 : 0 조회 : 152

    • [로맨스판타지] 잠들지 못하는 밤을 만들어준 폴히... 

      요새 저를 행복하게 만드는 것은 그렇게 대단 것들이 아닙니다. 당장 생각나는 것은 퇴근길의 아름다운 하늘, 좋아하는 향의 바디워시, 하루의 마지막을 장식하는 맥주 한 잔 같은것인데 요새 한가지가 늘었습니다. 바로 유폴히 당신의 글입니다...

      /희랑/ 추천 4 / 2019.08.14

      덧글 : 1 조회 : 542

    • [로맨스판타지] 특별한 소설을 쓰시는 작가님께. 

      안녕하세요. 날이 더워 어딜 갈 수도 없고 시원한 집안에서 그저 소설을 읽기에 좋은 그런 밤입니다.서평을 쓰는 것은 처음이라 영 어색하고 쑥스럽습니다만 도저히 가만히 있을 수가 없더군요. 서간체를 좋아하긴 했지만, 이렇게나 서정적이고 ..

      느루의일기 추천 2 / 2019.08.12

      덧글 : 1 조회 : 225

    • [로맨스판타지] 나의 앤, 나의 주디, 유-폴-히- 

      우리의 주디, 나의 작가님께.작가님 언제나 늘 잘보고있어요! 이 글에서 매력이 철철 새어나와 다시금 키다리아저씨를 정독하고 왔답니다. 서간체의 매력은 언제나 비밀스레 엿보는 것에 있다고 할 수 있지요. (그러므로 작중 서간체의 매력을 가..

      ΘΗ플㈚0Ι 추천 1 / 2019.08.11

      덧글 : 1 조회 : 265

    • [로맨스판타지] 요망한 아치와 사랑스러운 코코 

      고3의 이틀 밤낮을 빼앗아가신 작가님께모든 등장인물이 하나도 빠짐없이 사랑스러운 소설이라니ㅠㅠ... 넷플릭스!!!! 듣고있나요!!!!! 이 소설을 당장 보고 캐스팅을 시작하라고!!!글을 읽으면서 마음이 몽글몽글해지는 느낌은 처음이에요. 코코..

      꾸름꾸름 추천 1 / 2019.08.10

      덧글 : 1 조회 : 212

    • [로맨스판타지] 작가님 정말 사랑해요.. 조아라 최.. 

      서평타고 흘러들어온 조아라 새싹 한송이입니다.. 이런 편지형식은 많이 보지 않는데 이 소설은 바로바로 읽었어요ㅠㅠㅠㅠ 너무 재밌고 필체가 따뜻하셔서..ㅠㅠㅠ정말진짜갓작이니까 한 번두번세번네번무한번 봐주세요 아흐흑 ㅠㅠㅠ스토리랑 ..

      나구얼 추천 2 / 2019.08.08

      덧글 : 2 조회 : 254

    • [로맨스판타지] 솔직히 이렇게 몽글몽글하고 사랑스.. 

      읽을때마다 다음편이 급해서 죽어버릴것 같습니다.특별한 설정과 오로지 편지만으로 모든 서사가 표현되는 레어함이란...게다가 편지를 나누면서 싸이는 유대감과 신뢰...그래요,이 소설을 보면 얼굴을 맞대고 이야기를 나누지 않아도 사랑이 싹..

      니요미 추천 3 / 2019.08.07

      덧글 : 1 조회 : 253

    • [로맨스판타지] 친애하는 작가님께 

      좀 더 한가해지면 편지를 서평으로 바칠게요정독도 하고 이곳에 나온 모든책을 다시 읽어볼거예요오래 전 잃어버린 문학적 감수성을 조금씩 찾아가고있는 독자가

      모르니까모름 추천 2 / 2019.08.07

      덧글 : 1 조회 : 184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