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베스트

      작품 서평

      홈 > 완결작품관 > 작품서평 >
      • [판타지] 재탕인듯

        나빼고 다 귀환자 에서 제목만 바꾼듯.나빼고다귀환자 예전에 전편구매해서 다봤는데 그건 습작으로 해놔서 26편 이후로는 구매자도 못봄이거보고 생각나서 재탕하려다 막혀서 짜증나서 글씀.

        우종 추천 0 / 2020.10.26

        덧글 : 0 조회 : 35

      • [스포츠] 5년전과 지금 읽었을때의 다른 느낀점

        5년전에 이 소설을 읽었을때랑 지금의 느낌이 조금 다르네요돌이켜보면 전상혁은 현대의 커쇼네요..이른 시기에 데뷔, 사이영상 등 여러가지 상들을 받은것으로 보아 커쇼랑 비교할 수 있네요.그리고 커쇼를 전상혁으로 생각한다고 가정하면 이..

        쿠후44 추천 0 / 2020.10.24

        덧글 : 0 조회 : 57

      • [팬픽] 희소

        완결된지도 벌써 1년 가까이 된 작품이지만 한 사람이라도 더 이 글을 읽기를 바라며 서평을 남기게 된다.미사여구를 도배하지 않고 평범하면서도 짧은 문장들로 풀어가는 이야기가 읽는동안 마음을 간질거리게 만들어서 꽤나 짧은 단편 소설임에..

        민구망고 추천 0 / 2020.10.21

        덧글 : 0 조회 : 47

      • [판타지] 정신 나갈거 가태

        절대 이 소설을 돈주고 보지 마세요. 돈 아깝습니다. 여자여자여자 거리면서 여자만 병적으로 찾는데 미칠거 같았습니다. 돈낭비 하지 마시고 다른 재미있는 소설 보세요.

        비사와 추천 0 / 2020.10.17

        덧글 : 0 조회 : 66

      • [패러디] 완결!! 축하드려요^♡^

        올해 9월달부터 이 작품을 보기시작했어요그려면서 왜 이제서야 봤나 생각했어요작가님 필력이 넘 좋아서 와...보면서 같이 울기도 했는데 윤과 예현도 정말 좋았고 멋지지만 세브가 한국인들로 인해 변해가는 모습은 정말 좋았어요 그냥 말 잘 ..

        윤윤성 추천 1 / 2020.10.13

        덧글 : 0 조회 : 182

      • [패러디] 다시 정주행하기 싫어지는 패러디

        제목이 약간 어그로성이지만 정말 좋은 의미에서 다시 정주행하기가 싫어지는 패러디입니다.캐릭터도 다 개성있고 스토리도 진짜 감동적이어서 완결과 함께 깊은 인상이 남은 놈인지라 재탕하면 그 감동이 떨어질까 겁이나서 다시 정주행하기가 ..

        디아인 추천 0 / 2020.10.12

        덧글 : 0 조회 : 178

      • [패러디] 서평서평서평

        (윤, 예현)트리퍼 둘과 (세베루스 스네이프) 회귀자 한 명, 총 세명의 주인공의 친세대 롤링월드 생존기!트리퍼라고 환생트럭이라던가 눈떠보니 롤링월드다! ..같은게 아닌 패러디작에선 보기힘든 확장된 세계관과 그에 의한 개연성 있는 트립과 ..

        율챤 추천 4 / 2020.10.11

        덧글 : 0 조회 : 338

      • [팬픽] 야단법석 시끌시끌 정신없는 러브코..

        아주 간단한 플롯에서 시작된 시작부터 끝까지 주인공과 주변인들의 뇌절이 끊이지 않는 그저 웃으며 볼 수 있는 소설이다. 주인공이 꿈을 꾸면 다 이뤄진다는 다소 허황된 설정이나 이 설정을 풀어가는 부분에서 캐릭터들이 상호작용(aka.티키타..

        홍삼군단 추천 0 / 2020.10.09

        덧글 : 1 조회 : 50

      • [팬픽] 긴 터널속의 한줄기 빛

        이 소설을 관통하는 하나의 주제가 있다 바로 심연과 같은 어둠속에 있을지라도 사람은 하나의 희망이 있다면 살아갈 수 있다는 것이다.자살을 생각한 사람 중에 진정으로 죽고자 하는 사람은 존재하지 않는다. 그들 또한 누군가에게 상처입고 사..

        홍삼군단 추천 0 / 2020.10.09

        덧글 : 1 조회 : 45

      • [팬픽] 각자의 사정이 얽힌 복잡한 이해관계

        서평은 처음 써 보네요, 팬픽란에서 많은 글을 읽었지만, 여운이 세게 오늘 글도 오랜만이구요. 정말 잘 짜여진 범죄 영화를 보는 것 같은 느낌이었습니다.처음 시작은 얼굴에 웃음을 지으며 봤어요. 채원과 사쿠라와 의현이의 케미. 물론 중간 ..

        코카콜라맛있돠 추천 1 / 2020.10.08

        덧글 : 1 조회 : 68

      close